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창원시, 분수 운영…물놀이장은 보류
입력 2020.06.05 (13:52) 수정 2020.06.05 (13:52) 뉴스경남(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때 이른 초여름 더위가 시작되면서, 창원시가 음악과 경관, 벽천분수 등 관람형 수경시설을 운영합니다.

창원시는 물놀이장의 경우 사람 간 접촉이 잦아 코로나 19 감염 위험이 큰 만큼, 개장 시기를 미루겠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기업사랑공원과 안청공원 등 창원지역 4곳에 물놀이장이 운영돼 모두 5만여 명이 다녀갔습니다. 
  • 창원시, 분수 운영…물놀이장은 보류
    • 입력 2020-06-05 13:52:02
    • 수정2020-06-05 13:52:03
    뉴스경남(창원)
때 이른 초여름 더위가 시작되면서, 창원시가 음악과 경관, 벽천분수 등 관람형 수경시설을 운영합니다.

창원시는 물놀이장의 경우 사람 간 접촉이 잦아 코로나 19 감염 위험이 큰 만큼, 개장 시기를 미루겠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기업사랑공원과 안청공원 등 창원지역 4곳에 물놀이장이 운영돼 모두 5만여 명이 다녀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