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개팅 여성 행세 수천만 원 뜯은 50대 징역형
입력 2020.06.05 (21:46) 수정 2020.06.06 (18:05) 뉴스9(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지방법원은 소개팅에서 만날 여성이라고 남성을 속여 수천만 원을 가로챈 혐의 등으로 기소된 54살 A씨에게 징역 5개월을 선고했습니다.

A씨는 2018년 1월 지인인 간호사 사진을 B씨에게 보여주며 소개팅을 해주겠다고 약속한 뒤 마치 자신이 소개팅 여성인 것처럼 연락을 해 할아버지 병원비가 필요하다고 속여 6천만 원 가량을 뜯어낸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 소개팅 여성 행세 수천만 원 뜯은 50대 징역형
    • 입력 2020-06-05 21:46:20
    • 수정2020-06-06 18:05:51
    뉴스9(울산)
울산지방법원은 소개팅에서 만날 여성이라고 남성을 속여 수천만 원을 가로챈 혐의 등으로 기소된 54살 A씨에게 징역 5개월을 선고했습니다.

A씨는 2018년 1월 지인인 간호사 사진을 B씨에게 보여주며 소개팅을 해주겠다고 약속한 뒤 마치 자신이 소개팅 여성인 것처럼 연락을 해 할아버지 병원비가 필요하다고 속여 6천만 원 가량을 뜯어낸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