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빅히트 방시혁·JYP 정욱, 빌보드 ‘인디 파워 플레이어’ 선정
입력 2020.06.16 (16:02) 연합뉴스
방시혁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의장과 정욱 JYP엔터테인먼트 대표이사가 미국 빌보드가 꼽은 '2020 인디 파워 플레이어스'(Indie Power Players)에 이름을 올렸다.

'인디 파워 플레이어스'는 미국 3대 메이저 레이블인 유니버설 뮤직 그룹, 소니 뮤직 엔터테인먼트, 워너 뮤직 그룹을 제외하고 세계 음악시장에서 독자적인 성과를 낸 레이블과 유통사 인사들을 대상으로 선정한다.

빌보드는 방시혁 의장에 대해 "방탄소년단(BTS)은 방 의장의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와 함께 멀티 플래티넘 앨범, 글로벌 스타디움 투어, 팬덤 '아미' 등의 성취를 이뤄냈다"고 평가했다.

빌보드는 "지난해 빅히트는 전년 대비 95% 증가한 5억790만 달러의 매출을 올렸고 방 의장은 이제 음악 너머로 사업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며 빅히트의 자체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가 하는 다양한 기능을 거론했다.

방 의장은 "빅히트가 음악 산업을 혁신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 큰 이유는 기성 시스템에 의존하지 않고 지금의 성장을 이루어냈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며 "콘텐츠와 팬에 집중한다는 우리만의 비전이 빅히트를 이끄는 원동력"이라고 빌보드에 밝혔다.

빌보드는 JYP 정욱 대표에 대해서는 JYP가 글로벌 음악 유통사 오차드(Orchard)와 유통 파트너십을 맺고 갓세븐, 데이식스, 트와이스, 스트레이키즈, 있지 등의 세계 시장 공략을 언급했다.

정 대표가 트와이스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해 유니버설 뮤직 산하 레이블인 리퍼블릭 레코드(Republic Records)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은 것도 거론했다.

빌보드는 2017년부터 매년 '인디 파워 플레이어스'를 발표해오고 있으며 올해 명단에는 방 의장, 정 대표를 포함해 75개 회사 관계자가 이름을 올렸다. 켄 번트 디즈니 뮤직 그룹 회장, 스콧 보체타 빅 머신 레이블 그룹 설립자 등도 포함됐다.

SM엔터테인먼트와 손잡고 슈퍼엠, NCT 127을 세계 시장에 선보인 미국 캐피톨 뮤직 그룹 산하 유통사 캐롤라인(Caroline) 관계자들도 명단에 올랐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빅히트 방시혁·JYP 정욱, 빌보드 ‘인디 파워 플레이어’ 선정
    • 입력 2020-06-16 16:02:13
    연합뉴스
방시혁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의장과 정욱 JYP엔터테인먼트 대표이사가 미국 빌보드가 꼽은 '2020 인디 파워 플레이어스'(Indie Power Players)에 이름을 올렸다.

'인디 파워 플레이어스'는 미국 3대 메이저 레이블인 유니버설 뮤직 그룹, 소니 뮤직 엔터테인먼트, 워너 뮤직 그룹을 제외하고 세계 음악시장에서 독자적인 성과를 낸 레이블과 유통사 인사들을 대상으로 선정한다.

빌보드는 방시혁 의장에 대해 "방탄소년단(BTS)은 방 의장의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와 함께 멀티 플래티넘 앨범, 글로벌 스타디움 투어, 팬덤 '아미' 등의 성취를 이뤄냈다"고 평가했다.

빌보드는 "지난해 빅히트는 전년 대비 95% 증가한 5억790만 달러의 매출을 올렸고 방 의장은 이제 음악 너머로 사업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며 빅히트의 자체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가 하는 다양한 기능을 거론했다.

방 의장은 "빅히트가 음악 산업을 혁신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 큰 이유는 기성 시스템에 의존하지 않고 지금의 성장을 이루어냈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며 "콘텐츠와 팬에 집중한다는 우리만의 비전이 빅히트를 이끄는 원동력"이라고 빌보드에 밝혔다.

빌보드는 JYP 정욱 대표에 대해서는 JYP가 글로벌 음악 유통사 오차드(Orchard)와 유통 파트너십을 맺고 갓세븐, 데이식스, 트와이스, 스트레이키즈, 있지 등의 세계 시장 공략을 언급했다.

정 대표가 트와이스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해 유니버설 뮤직 산하 레이블인 리퍼블릭 레코드(Republic Records)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은 것도 거론했다.

빌보드는 2017년부터 매년 '인디 파워 플레이어스'를 발표해오고 있으며 올해 명단에는 방 의장, 정 대표를 포함해 75개 회사 관계자가 이름을 올렸다. 켄 번트 디즈니 뮤직 그룹 회장, 스콧 보체타 빅 머신 레이블 그룹 설립자 등도 포함됐다.

SM엔터테인먼트와 손잡고 슈퍼엠, NCT 127을 세계 시장에 선보인 미국 캐피톨 뮤직 그룹 산하 유통사 캐롤라인(Caroline) 관계자들도 명단에 올랐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