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접경지 긴장 고조…‘112 타격대’ 전원 출동 준비
입력 2020.06.17 (07:35) 수정 2020.06.17 (09:01) 뉴스광장(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어제 북한이 개성의 남북공동 연락사무소를 폭파함에 따라, 접경지인 강원도에서도 긴장이 고조되고 있습니다.

강원지방경찰청은 도내 17개 경찰서의 112타격대를 전원 출동 준비 태세로 전환해 만약의 사태에 대비하도록 했습니다.
 
또, 횡성의 공군8전투비행단은 조종사를 비롯한 간부들의 외출과 음주를 자제하고 가급적 영내에 대기하도록 조치했습니다.

이밖에, 도내 군 부대도 북한의 동향을 예의주시하면서, 국방부의 별도 조치에 대비하고 있습니다.
  • 접경지 긴장 고조…‘112 타격대’ 전원 출동 준비
    • 입력 2020-06-17 07:35:09
    • 수정2020-06-17 09:01:58
    뉴스광장(춘천)
어제 북한이 개성의 남북공동 연락사무소를 폭파함에 따라, 접경지인 강원도에서도 긴장이 고조되고 있습니다.

강원지방경찰청은 도내 17개 경찰서의 112타격대를 전원 출동 준비 태세로 전환해 만약의 사태에 대비하도록 했습니다.
 
또, 횡성의 공군8전투비행단은 조종사를 비롯한 간부들의 외출과 음주를 자제하고 가급적 영내에 대기하도록 조치했습니다.

이밖에, 도내 군 부대도 북한의 동향을 예의주시하면서, 국방부의 별도 조치에 대비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