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용범 기재차관 “국가경쟁력 개선, 구조개혁 노력 헛되지 않았음 보여줘”
입력 2020.06.17 (09:10) 수정 2020.06.17 (09:11) 경제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은 한국의 IMD(국제경영개발연구원) 국가경쟁력 순위가 지난해보다 5계단 올라 23위를 기록한 것에 대해 "전반적인 지표의 개선은 우리의 지금까지의 구조개혁 노력이 헛되지 않았음을 보여준다"고 말했습니다.

김 차관은 오늘(17일) 서울 여의도 산업은행에서 관계 부처와 민간 위원들과 함께 '제8차 국가경쟁력 정책협의회'를 열고 IMD 국가경쟁력 평가 결과를 분석했습니다.

그는 "그간 꾸준한 정책 노력을 기울여온 취업지원, 실업급여 확대, 교육시스템 개선 등의 결과가 지표의 개선으로 이어졌다"고 말했습니다.

또 "보건과 정부정책 대응 평가에서 'K-방역'의 효과와 위기 극복을 위한 정책 노력도 보여줬다"며 "보건 인프라 충족도와 정부정책의 경제 상황 변화 적응도 순위가 개선된 점이 이를 나타낸다"고 강조했습니다.

다만 고용(10→12위)과 재정(24→27위) 순위가 내려간 것에 대해서는 "경제를 지키기 위한 우리의 불가피한 노력을 보여준다"고 평가했습니다.

김 차관은 "하반기 발표될 세계경제포럼(WEF)의 국가경쟁력 지표에 대한 준비도 소홀히 하지 않겠다"며 "현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에 대한 우리의 지속적인 대응이 국가경쟁력에 투영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3차 추가경정예산(추경)안의 조속한 국회 통과가 절실하다. 통과 즉시 3개월 내 75% 이상이 집행될 수 있도록 사전 준비에 만전을 다하겠다"며 "'한국판 뉴딜'도 속도감 있게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김용범 기재차관 “국가경쟁력 개선, 구조개혁 노력 헛되지 않았음 보여줘”
    • 입력 2020-06-17 09:10:54
    • 수정2020-06-17 09:11:19
    경제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은 한국의 IMD(국제경영개발연구원) 국가경쟁력 순위가 지난해보다 5계단 올라 23위를 기록한 것에 대해 "전반적인 지표의 개선은 우리의 지금까지의 구조개혁 노력이 헛되지 않았음을 보여준다"고 말했습니다.

김 차관은 오늘(17일) 서울 여의도 산업은행에서 관계 부처와 민간 위원들과 함께 '제8차 국가경쟁력 정책협의회'를 열고 IMD 국가경쟁력 평가 결과를 분석했습니다.

그는 "그간 꾸준한 정책 노력을 기울여온 취업지원, 실업급여 확대, 교육시스템 개선 등의 결과가 지표의 개선으로 이어졌다"고 말했습니다.

또 "보건과 정부정책 대응 평가에서 'K-방역'의 효과와 위기 극복을 위한 정책 노력도 보여줬다"며 "보건 인프라 충족도와 정부정책의 경제 상황 변화 적응도 순위가 개선된 점이 이를 나타낸다"고 강조했습니다.

다만 고용(10→12위)과 재정(24→27위) 순위가 내려간 것에 대해서는 "경제를 지키기 위한 우리의 불가피한 노력을 보여준다"고 평가했습니다.

김 차관은 "하반기 발표될 세계경제포럼(WEF)의 국가경쟁력 지표에 대한 준비도 소홀히 하지 않겠다"며 "현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에 대한 우리의 지속적인 대응이 국가경쟁력에 투영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3차 추가경정예산(추경)안의 조속한 국회 통과가 절실하다. 통과 즉시 3개월 내 75% 이상이 집행될 수 있도록 사전 준비에 만전을 다하겠다"며 "'한국판 뉴딜'도 속도감 있게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