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 접경지 대북 물자 살포 24시간 단속
입력 2020.06.17 (11:54) 수정 2020.06.17 (12:54) 930뉴스(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남북 간의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강원지방경찰청이 접경지역 일부를 위험구역으로 설정하고, 철원과 화천, 양구 등 접경지역에 경찰 기동대 100여 명을 배치해 대북 물자 살포 행위를 24시간 단속합니다.

또, 동해안에서는 해경과 공동으로 해상 쌀 보내기 행사 등을 단속하고, 위험구역에 들어가려는 사람은 사법 조치까지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 경찰, 접경지 대북 물자 살포 24시간 단속
    • 입력 2020-06-17 11:54:59
    • 수정2020-06-17 12:54:46
    930뉴스(춘천)
남북 간의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강원지방경찰청이 접경지역 일부를 위험구역으로 설정하고, 철원과 화천, 양구 등 접경지역에 경찰 기동대 100여 명을 배치해 대북 물자 살포 행위를 24시간 단속합니다.

또, 동해안에서는 해경과 공동으로 해상 쌀 보내기 행사 등을 단속하고, 위험구역에 들어가려는 사람은 사법 조치까지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