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北, 남북 공동 연락사무소 폭파
북한, 연락사무소 폭파 영상 공개…“응징 조치”
입력 2020.06.17 (21:08) 수정 2020.06.17 (21:14)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북한은 오늘(17일)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폭파하는 영상과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연락사무소는 이제 '쓸모없는 집'이 됐다면서, 이걸 폭파한 건 죗값을 받아내기 위한 응징 조치라고 설명했습니다.

윤봄이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조선중앙TV : "북남 공동연락사무소가 6월 16일 14시 50분 요란한 폭음 속에 참혹하게 완전 파괴되었습니다."]

짙은 연기구름과 함께 파편이 공중으로 흩어지고, 바로 옆 15층 개성공단 지원센터의 유리 외벽도 폭발 충격으로 무너져 내립니다.

북한 관영매체인 조선중앙TV가 폭발 당시 촬영한 영상을 오늘(17일) 오후 3시 정규방송이 시작되자마자 공개했습니다.

분량은 33초로 폭파충격을 보여주려는 듯 폭파 전 멀쩡한 건물 모습과 폭파 당시 화면을 편집했습니다.

노동신문도 연락사무소 폭파 전후 사진을 비교해 실었습니다.

사진 속 4층 높이 건물이 남북공동 연락사무소로, 폭파 직후 건물 전체가 연기로 완전히 뒤덮입니다.

다른 각도의 사진에는, 폭파 충격으로 외벽이 떨어져 나간 개성공단 종합지원센터의 모습이 찍혔습니다.

북한 매체는 판문점 선언의 성과로 평가받던 연락사무소가 무능한 남한 당국자들에 의해 '쓸모없는 집'이 됐다면서 이를 폭파한 건 '응징 조치'라고 보도했습니다.

[조선중앙TV : "절대로 다쳐서는 안 될 우리의 최고 존엄을 건드린 자들과 아무런 가책도 반성 기미도 없는 자들로부터 반드시 죗값을 받아내기 위한 우리의 일차적인 첫 단계의 행동이다."]

이어 남측 태도를 지켜보면서 다음 대적 행동의 강도와 결행 시기를 정하겠다며, 예민한 국면에서 무분별한 대응은 더 강경한 보복계획을 유발할 거라고 위협했습니다.

KBS 뉴스 윤봄이입니다.
  • 북한, 연락사무소 폭파 영상 공개…“응징 조치”
    • 입력 2020-06-17 21:10:36
    • 수정2020-06-17 21:14:16
    뉴스 9
[앵커]

북한은 오늘(17일)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폭파하는 영상과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연락사무소는 이제 '쓸모없는 집'이 됐다면서, 이걸 폭파한 건 죗값을 받아내기 위한 응징 조치라고 설명했습니다.

윤봄이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조선중앙TV : "북남 공동연락사무소가 6월 16일 14시 50분 요란한 폭음 속에 참혹하게 완전 파괴되었습니다."]

짙은 연기구름과 함께 파편이 공중으로 흩어지고, 바로 옆 15층 개성공단 지원센터의 유리 외벽도 폭발 충격으로 무너져 내립니다.

북한 관영매체인 조선중앙TV가 폭발 당시 촬영한 영상을 오늘(17일) 오후 3시 정규방송이 시작되자마자 공개했습니다.

분량은 33초로 폭파충격을 보여주려는 듯 폭파 전 멀쩡한 건물 모습과 폭파 당시 화면을 편집했습니다.

노동신문도 연락사무소 폭파 전후 사진을 비교해 실었습니다.

사진 속 4층 높이 건물이 남북공동 연락사무소로, 폭파 직후 건물 전체가 연기로 완전히 뒤덮입니다.

다른 각도의 사진에는, 폭파 충격으로 외벽이 떨어져 나간 개성공단 종합지원센터의 모습이 찍혔습니다.

북한 매체는 판문점 선언의 성과로 평가받던 연락사무소가 무능한 남한 당국자들에 의해 '쓸모없는 집'이 됐다면서 이를 폭파한 건 '응징 조치'라고 보도했습니다.

[조선중앙TV : "절대로 다쳐서는 안 될 우리의 최고 존엄을 건드린 자들과 아무런 가책도 반성 기미도 없는 자들로부터 반드시 죗값을 받아내기 위한 우리의 일차적인 첫 단계의 행동이다."]

이어 남측 태도를 지켜보면서 다음 대적 행동의 강도와 결행 시기를 정하겠다며, 예민한 국면에서 무분별한 대응은 더 강경한 보복계획을 유발할 거라고 위협했습니다.

KBS 뉴스 윤봄이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