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거제·통영·고성, 제2신항 피해 공동 대응
입력 2020.06.21 (22:21)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거제시와 통영시, 고성군이 진해 제2 신항 건설과 관련한 어업 피해에 공동 대응하기로 했습니다.

3개 시·군 행정협의회는 최근 정기 회의를 통해, 진해만 해상 경제권 협의체를 구성해 제2 신항 건설로 인한 어업 피해 발생에 공동 대응하기로 뜻을 모았습니다.

3개 시·군 행정협의회는 또, 적극적인 해난 사고 예방과 사고가 발생하면 신속한 구조를 위해 협업 시스템을 갖추기로 했습니다.
  • 거제·통영·고성, 제2신항 피해 공동 대응
    • 입력 2020-06-21 22:21:40
    뉴스9(창원)
거제시와 통영시, 고성군이 진해 제2 신항 건설과 관련한 어업 피해에 공동 대응하기로 했습니다.

3개 시·군 행정협의회는 최근 정기 회의를 통해, 진해만 해상 경제권 협의체를 구성해 제2 신항 건설로 인한 어업 피해 발생에 공동 대응하기로 뜻을 모았습니다.

3개 시·군 행정협의회는 또, 적극적인 해난 사고 예방과 사고가 발생하면 신속한 구조를 위해 협업 시스템을 갖추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