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화마당] 대구연극제 개막…3개 작품 초연
입력 2020.06.26 (09:24) 수정 2020.06.26 (09:25) 뉴스광장(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올해로 37회째를 맞는 대구연극제가 오늘(금) 개막해 모레까지 사흘동안 대명공연문화거리 일대 소극장에서 열립니다.

코로나19 사태로 개막이 미뤄져 온 이번 연극제에는 3개의 초연 작품이 무대에 오릅니다.

보도에 김명환 기자입니다.

[리포트]

독거노인들이 모여사는 미래의 실버타운.

이웃 노인들과 쓸쓸한 노후를 보내 던 어느 날, 인공지능 가정로봇이 배달되고 연락이 뜸했던 아들이 찾아오는데, 가족의 의미는 무엇일까 하는 질문을 던집니다.

[김지안/작가/연출 : "인공심장이라든지 사이보그 수족, 로봇이라는 인물이 대체됨으로써 우리가 가족 자체도 대체될 수 있는지, 우리의 모습을 되돌아 볼 수 있는 있는 그런 시간이 됐으면 좋겠습니다."]

천재화가로 알려졌지만 가족과 헤어져 쓸쓸한 죽음을 맞이했던 이중섭, 그리고 생활고를 겪으며 현 시대를 살아가는 또 다른 연극인.

시대를 관통하는 두 예술인의 고단한 삶은 코로나19 사태 속에 더욱 현실적으로 다가옵니다.

[성석배/극단 처용 대표/연출 : "가장으로서 가족을 건사해야되는 그런 위치에 있고 또 예술가적인 자기 완성을 꿈꾸는 관계속에서 서로 갈등하고 또 결국은 가족 간의 화해를 한번 이끌어보자".]

평화로운 유기농 닭 농장에 품종이 개량된 새 암탉이 들어옵니다.

창살 없는 꿈의 농장이라 여겼던 기존 닭들에게 새 암탉은 진정한 자유가 무엇이냐고 묻는데 혼란에 빠진 닭들의 운명은 어떻게 될까요.

[이지영/작가/연출 : "정말 인간이 얼마나 자기보다 약한 하등의 동물들을 아무, 약간 육식 섭취하면서 크게 죄의식 없이 먹는가. 이런거에 대해서 조금 비판…."]

코로나19로 개막이 3개월 늦춰진 대구연극제, 사전 예약과 관람석 띄어앉기로 다시 관객들을 맞이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명환입니다.
  • [문화마당] 대구연극제 개막…3개 작품 초연
    • 입력 2020-06-26 09:24:41
    • 수정2020-06-26 09:25:53
    뉴스광장(대구)
[앵커]

올해로 37회째를 맞는 대구연극제가 오늘(금) 개막해 모레까지 사흘동안 대명공연문화거리 일대 소극장에서 열립니다.

코로나19 사태로 개막이 미뤄져 온 이번 연극제에는 3개의 초연 작품이 무대에 오릅니다.

보도에 김명환 기자입니다.

[리포트]

독거노인들이 모여사는 미래의 실버타운.

이웃 노인들과 쓸쓸한 노후를 보내 던 어느 날, 인공지능 가정로봇이 배달되고 연락이 뜸했던 아들이 찾아오는데, 가족의 의미는 무엇일까 하는 질문을 던집니다.

[김지안/작가/연출 : "인공심장이라든지 사이보그 수족, 로봇이라는 인물이 대체됨으로써 우리가 가족 자체도 대체될 수 있는지, 우리의 모습을 되돌아 볼 수 있는 있는 그런 시간이 됐으면 좋겠습니다."]

천재화가로 알려졌지만 가족과 헤어져 쓸쓸한 죽음을 맞이했던 이중섭, 그리고 생활고를 겪으며 현 시대를 살아가는 또 다른 연극인.

시대를 관통하는 두 예술인의 고단한 삶은 코로나19 사태 속에 더욱 현실적으로 다가옵니다.

[성석배/극단 처용 대표/연출 : "가장으로서 가족을 건사해야되는 그런 위치에 있고 또 예술가적인 자기 완성을 꿈꾸는 관계속에서 서로 갈등하고 또 결국은 가족 간의 화해를 한번 이끌어보자".]

평화로운 유기농 닭 농장에 품종이 개량된 새 암탉이 들어옵니다.

창살 없는 꿈의 농장이라 여겼던 기존 닭들에게 새 암탉은 진정한 자유가 무엇이냐고 묻는데 혼란에 빠진 닭들의 운명은 어떻게 될까요.

[이지영/작가/연출 : "정말 인간이 얼마나 자기보다 약한 하등의 동물들을 아무, 약간 육식 섭취하면서 크게 죄의식 없이 먹는가. 이런거에 대해서 조금 비판…."]

코로나19로 개막이 3개월 늦춰진 대구연극제, 사전 예약과 관람석 띄어앉기로 다시 관객들을 맞이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명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