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롯데, 사생활 물의 일으킨 지성준에 ‘무기한 출장정지’ 중징계
입력 2020.06.26 (17:00) 연합뉴스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가 사생활 문제가 불거진 포수 지성준(26)에게 중징계를 내렸다.

롯데는 26일 구단 징계위원회를 개최하고 지성준에게 무기한 출장 정지를 결정했다.

지성준은 최근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사생활 문제가 불거졌다. 미성년자와 교제를 했다는 의혹이었다.

당사자로 추정되는 여성의 계정에서 해당 내용을 발견한 롯데 구단은 지성준을 퓨처스(2군)팀에서 말소한 뒤 사실관계 확인을 진행했다.

구단은 해당 사실을 확인한 직후 경위를 상세히 작성해 KBO 클린베이스볼센터에 신고했다.

또한 구단 자체 상벌위원회를 열어 모범이 돼야 할 프로야구 선수의 품위유지 명예 실추 사유로 KBO 및 사법기관 판단 전까지 '무기한 출장 정지'를 결정했다.

롯데 구단은 "앞으로도 소속 선수의 사회적 물의, 품위 손상 행위에 엄격하게 대응할 것을 팬들에게 약속하며 재발 방지를 위해 전문가를 통한 선수단 성 의식 교육을 철저히 진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지성준은 올 시즌을 앞두고 한화 이글스와의 트레이드를 통해 롯데 유니폼을 입었다.

롯데의 안방 고민을 해결해줄 적임자로 많은 기대를 받았으나 화제의 트레이드는 최악의 결과만 남겼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롯데, 사생활 물의 일으킨 지성준에 ‘무기한 출장정지’ 중징계
    • 입력 2020-06-26 17:00:15
    연합뉴스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가 사생활 문제가 불거진 포수 지성준(26)에게 중징계를 내렸다.

롯데는 26일 구단 징계위원회를 개최하고 지성준에게 무기한 출장 정지를 결정했다.

지성준은 최근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사생활 문제가 불거졌다. 미성년자와 교제를 했다는 의혹이었다.

당사자로 추정되는 여성의 계정에서 해당 내용을 발견한 롯데 구단은 지성준을 퓨처스(2군)팀에서 말소한 뒤 사실관계 확인을 진행했다.

구단은 해당 사실을 확인한 직후 경위를 상세히 작성해 KBO 클린베이스볼센터에 신고했다.

또한 구단 자체 상벌위원회를 열어 모범이 돼야 할 프로야구 선수의 품위유지 명예 실추 사유로 KBO 및 사법기관 판단 전까지 '무기한 출장 정지'를 결정했다.

롯데 구단은 "앞으로도 소속 선수의 사회적 물의, 품위 손상 행위에 엄격하게 대응할 것을 팬들에게 약속하며 재발 방지를 위해 전문가를 통한 선수단 성 의식 교육을 철저히 진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지성준은 올 시즌을 앞두고 한화 이글스와의 트레이드를 통해 롯데 유니폼을 입었다.

롯데의 안방 고민을 해결해줄 적임자로 많은 기대를 받았으나 화제의 트레이드는 최악의 결과만 남겼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