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죽은 새끼 업고 다니는 ‘돌고래 모성’ 포착
입력 2020.06.26 (19:34) 수정 2020.06.27 (18:21) 뉴스7(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죽은 새끼를 등에 업고 다니는 어미 돌고래의 모습이 포착됐습니다.

국립수산과학원 고래연구센터는 지난 11일 제주시 구좌읍 연안에서 어미 돌고래가 죽은 새끼 돌고래를 수면 위로 올리려는 모습을 발견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어미 돌고래가 자신의 몸에서 새끼의 사체가 멀어지면 다시 돌아와 주둥이로 새끼를 업고 헤엄치기를 반복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죽은지 2주 정도 지난 것으로 추정되는 새끼 돌고래는 꼬리 일부를 제외하고는 형체를 알아볼 수 없을 만큼 부패한 상태였습니다.
  • 죽은 새끼 업고 다니는 ‘돌고래 모성’ 포착
    • 입력 2020-06-26 19:34:09
    • 수정2020-06-27 18:21:35
    뉴스7(울산)
죽은 새끼를 등에 업고 다니는 어미 돌고래의 모습이 포착됐습니다.

국립수산과학원 고래연구센터는 지난 11일 제주시 구좌읍 연안에서 어미 돌고래가 죽은 새끼 돌고래를 수면 위로 올리려는 모습을 발견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어미 돌고래가 자신의 몸에서 새끼의 사체가 멀어지면 다시 돌아와 주둥이로 새끼를 업고 헤엄치기를 반복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죽은지 2주 정도 지난 것으로 추정되는 새끼 돌고래는 꼬리 일부를 제외하고는 형체를 알아볼 수 없을 만큼 부패한 상태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