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시 자영업자 생존자금, 절반은 임대료에 썼다
입력 2020.06.28 (11:16) 사회
서울시 자영업자 생존자금을 받은 소상공인 2명 중 1명은 지원금을 임대료 지급에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서울시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영세 소상공인에게 2개월간 모두 140만원을 지급했으며, 생존자금을 받은 2,713명을 대상으로 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 같이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조사대상자의 47%인 1,265명은 지원받은 자영업자 생존자금을 임대료 지급에 사용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어 재료비 16%, 인건비 지급이 10%로 뒤를 이었습니다.

또, 응답자의 92%가 '지원금이 영업 유지에 도움이 되었다'고 답했고, '전반적으로 만족한다'는 대답도 91%로 나타났습니다.

서울시는 이를 토대로 자영업자 생존자금이 당초 지원 취지에 맞게 사용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고 강조했습니다.

서울시는 현재 접수를 완료한 51만 명 중 39만 여명에게 이번주까지 모두 2,732억원을 지급하는 한편, 30일까지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접수를 받는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서울시 자영업자 생존자금, 절반은 임대료에 썼다
    • 입력 2020-06-28 11:16:22
    사회
서울시 자영업자 생존자금을 받은 소상공인 2명 중 1명은 지원금을 임대료 지급에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서울시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영세 소상공인에게 2개월간 모두 140만원을 지급했으며, 생존자금을 받은 2,713명을 대상으로 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 같이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조사대상자의 47%인 1,265명은 지원받은 자영업자 생존자금을 임대료 지급에 사용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어 재료비 16%, 인건비 지급이 10%로 뒤를 이었습니다.

또, 응답자의 92%가 '지원금이 영업 유지에 도움이 되었다'고 답했고, '전반적으로 만족한다'는 대답도 91%로 나타났습니다.

서울시는 이를 토대로 자영업자 생존자금이 당초 지원 취지에 맞게 사용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고 강조했습니다.

서울시는 현재 접수를 완료한 51만 명 중 39만 여명에게 이번주까지 모두 2,732억원을 지급하는 한편, 30일까지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접수를 받는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