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日 신규확진 113명…도쿄, 긴급사태 해제 후 이틀째 최다
입력 2020.06.28 (18:53) 수정 2020.06.28 (23:14) 국제
일본 수도 도쿄에서 지난달 긴급사태가 해제된 이후로 코로나19 하루 확진자 수가 이틀째 최다를 기록했습니다.

도쿄도는 오늘(28일) 새롭게 60명의 확진자가 나왔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지난달 25일 긴급사태가 풀린 이후 최다 기록이던 전날(57명) 수치를 하루 만에 경신한 겁니다.

이날 도쿄 신규 확진자의 절반이 넘는 31명은 호스트클럽 등의 종사자나 손님으로 밝혀져 유흥업소를 중심으로 감염이 확산하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최근 일주일간 도쿄의 하루 평균 확진자는 53.1명으로, 도쿄도가 자체 설정한 경보 발령 기준(20명)을 훨씬 넘어선 상황입니다.

이날 일본 전역(밤 10시30분 NHK 집계 기준)에서는 도쿄 60명, 홋카이도 17명을 포함해 총 113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표됐습니다. 이로써 누적 확진자는 1만9천234명으로 늘었고, 사망자는 전날과 같은 985명입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 日 신규확진 113명…도쿄, 긴급사태 해제 후 이틀째 최다
    • 입력 2020-06-28 18:53:22
    • 수정2020-06-28 23:14:37
    국제
일본 수도 도쿄에서 지난달 긴급사태가 해제된 이후로 코로나19 하루 확진자 수가 이틀째 최다를 기록했습니다.

도쿄도는 오늘(28일) 새롭게 60명의 확진자가 나왔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지난달 25일 긴급사태가 풀린 이후 최다 기록이던 전날(57명) 수치를 하루 만에 경신한 겁니다.

이날 도쿄 신규 확진자의 절반이 넘는 31명은 호스트클럽 등의 종사자나 손님으로 밝혀져 유흥업소를 중심으로 감염이 확산하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최근 일주일간 도쿄의 하루 평균 확진자는 53.1명으로, 도쿄도가 자체 설정한 경보 발령 기준(20명)을 훨씬 넘어선 상황입니다.

이날 일본 전역(밤 10시30분 NHK 집계 기준)에서는 도쿄 60명, 홋카이도 17명을 포함해 총 113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표됐습니다. 이로써 누적 확진자는 1만9천234명으로 늘었고, 사망자는 전날과 같은 985명입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코로나19 팩트체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