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옥천 코로나19 확진자 접촉 주민 136명 ‘음성’
입력 2020.06.28 (22:01) 수정 2020.06.28 (22:01) 뉴스9(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옥천군의 첫 코로나19 확진자와 편의점에서 접촉한 주민 136명이 진단 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옥천군 보건소는 전날 확진 판정을 받은 A 씨가 일한 편의점 방문자 136명을 파악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이 나왔다고 밝혔습니다.

전날 A 씨의 직장 동료 7명과 친구 4명, 부인, 아버지 등 13명도 진단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옥천군은 A 씨의 접촉자를 추가로 확인해 검사하는 한편 밀접 접촉자는 음성 판정 이후에도 자가 격리 조치할 계획입니다.
  • 옥천 코로나19 확진자 접촉 주민 136명 ‘음성’
    • 입력 2020-06-28 22:01:50
    • 수정2020-06-28 22:01:52
    뉴스9(청주)
옥천군의 첫 코로나19 확진자와 편의점에서 접촉한 주민 136명이 진단 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옥천군 보건소는 전날 확진 판정을 받은 A 씨가 일한 편의점 방문자 136명을 파악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이 나왔다고 밝혔습니다.

전날 A 씨의 직장 동료 7명과 친구 4명, 부인, 아버지 등 13명도 진단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옥천군은 A 씨의 접촉자를 추가로 확인해 검사하는 한편 밀접 접촉자는 음성 판정 이후에도 자가 격리 조치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