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파쇄기 사고’ 故 김재순 26번째 추모 생일제
입력 2020.06.28 (22:02) 수정 2020.06.28 (22:23) 뉴스9(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파쇄기 사고로 목숨을 잃은 25살 청년노동자 김재순 씨의 스물여섯번째 생일을 맞아 추모 생일제가 열렸습니다.

고 김재순 노동시민대책위원회는 오늘 광주 고용노동청 분향소에서 고인에게 보내는 편지글을 통해 "고인의 죽음이 아무렇지 않은 일상의 일이라는 것을 비참하게 마주하고 있다"며 사업주의 사죄와 조속한 수사결과 발표 등을 촉구했습니다.
  • ‘파쇄기 사고’ 故 김재순 26번째 추모 생일제
    • 입력 2020-06-28 22:02:02
    • 수정2020-06-28 22:23:39
    뉴스9(광주)
파쇄기 사고로 목숨을 잃은 25살 청년노동자 김재순 씨의 스물여섯번째 생일을 맞아 추모 생일제가 열렸습니다.

고 김재순 노동시민대책위원회는 오늘 광주 고용노동청 분향소에서 고인에게 보내는 편지글을 통해 "고인의 죽음이 아무렇지 않은 일상의 일이라는 것을 비참하게 마주하고 있다"며 사업주의 사죄와 조속한 수사결과 발표 등을 촉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