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장영상] 경실련, “청와대 다주택 공직자 교체해야”
입력 2020.07.01 (17:06) 영상K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은 오늘(1일) 오전 청와대 앞 분수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청와대 권고에도 불구하고 다주택을 처분하지 않은 청와대 참모들에 대한 교체를 요구했습니다. 경실련은 김조원 민정수석 등 고위공직자 8명이 수도권 내 2채 이상의 주택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들의 부동산값이 지난 2017년에 비해 평균 7억 3천여만 원 상승했다고 주장했습니다.
경실련은 또 정부의 종합적인 부동산 투기 근절 대책을 요구했습니다. 투기를 유발하는 개발계획 발표 중단, 분양가상한제 전면 시행, 공공택지 민간 매각 금지, 공시지가 2배 인상, 임대사업자의 세제와 대출 특혜 박탈 등을 주장했습니다.
  • [현장영상] 경실련, “청와대 다주택 공직자 교체해야”
    • 입력 2020-07-01 17:06:41
    영상K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은 오늘(1일) 오전 청와대 앞 분수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청와대 권고에도 불구하고 다주택을 처분하지 않은 청와대 참모들에 대한 교체를 요구했습니다. 경실련은 김조원 민정수석 등 고위공직자 8명이 수도권 내 2채 이상의 주택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들의 부동산값이 지난 2017년에 비해 평균 7억 3천여만 원 상승했다고 주장했습니다.
경실련은 또 정부의 종합적인 부동산 투기 근절 대책을 요구했습니다. 투기를 유발하는 개발계획 발표 중단, 분양가상한제 전면 시행, 공공택지 민간 매각 금지, 공시지가 2배 인상, 임대사업자의 세제와 대출 특혜 박탈 등을 주장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