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취재현장] 통합신공항 이전 사업, 향방은?
입력 2020.07.01 (19:53) 수정 2020.07.01 (20:03) 뉴스7(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민선7기 대구 경북 광역단체장의 최대 역점 사업은 바로 공항 이전입니다.

지난 1월 주민투표까지 거쳤지만, 다섯 달이 더 지난 지금까지도 공항이 어디로 갈지, 갈 수는 있는건지 오리무중인 상태입니다.

통합 신공항 이전 사업이 교착상태에 빠진 이유와 앞으로의 전망에 대해 취재기자와 자세한 이야기 나눠보겠습니다.

이 자리에 김도훈 기자 나와있습니다.

김 기자, 먼저 현재 상황을 정리해보죠.

이전 후보지가 단독 후보지인 군위 우보, 그리고 공동 후보지인 의성 비안·군위 소보 두 곳인데, 두 곳 모두 문제가 있다고요?
  • [취재현장] 통합신공항 이전 사업, 향방은?
    • 입력 2020-07-01 19:53:16
    • 수정2020-07-01 20:03:45
    뉴스7(대구)
[앵커]

민선7기 대구 경북 광역단체장의 최대 역점 사업은 바로 공항 이전입니다.

지난 1월 주민투표까지 거쳤지만, 다섯 달이 더 지난 지금까지도 공항이 어디로 갈지, 갈 수는 있는건지 오리무중인 상태입니다.

통합 신공항 이전 사업이 교착상태에 빠진 이유와 앞으로의 전망에 대해 취재기자와 자세한 이야기 나눠보겠습니다.

이 자리에 김도훈 기자 나와있습니다.

김 기자, 먼저 현재 상황을 정리해보죠.

이전 후보지가 단독 후보지인 군위 우보, 그리고 공동 후보지인 의성 비안·군위 소보 두 곳인데, 두 곳 모두 문제가 있다고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