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국 고교축구대회, 고3 입시문제로 취소 대신 연기
입력 2020.07.01 (21:54) 수정 2020.07.01 (22:0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코로나 19로 전면 취소가 검토됐던 고교 축구 전국대회가 대학 입시를 고려해 취소 대신 연기됐습니다.

이에 따라 대학 입시에서 입상 성적이 필요한 학생 선수들은 8월과 9월에 전국대회에 참가할 수 있게 됐습니다.

그러나 초중등부 대회는 다 취소됐고, 여자 대회는 축구협회의 승인이 있을 때까지 유보됩니다.
  • 전국 고교축구대회, 고3 입시문제로 취소 대신 연기
    • 입력 2020-07-01 21:54:57
    • 수정2020-07-01 22:05:32
    뉴스 9
코로나 19로 전면 취소가 검토됐던 고교 축구 전국대회가 대학 입시를 고려해 취소 대신 연기됐습니다.

이에 따라 대학 입시에서 입상 성적이 필요한 학생 선수들은 8월과 9월에 전국대회에 참가할 수 있게 됐습니다.

그러나 초중등부 대회는 다 취소됐고, 여자 대회는 축구협회의 승인이 있을 때까지 유보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