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천~영월’ 사실상 무산…‘제천~삼척’ 재추진
입력 2020.07.01 (22:19) 수정 2020.07.01 (22:19) 뉴스9(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강원 남부권 숙원 사업인 제천-영월 고속도로 건설 사업의 비용 대비 편익인 BC가 0.4 정도로 낮아 예비 타당성 조사 통과가 사실상 불가능하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강원도는 '제천~영월' 대신 '제천~삼척'으로 확장해 재추진할 계획입니다.

하지만, 제천~영월은 사업비가 1조 원 정도지만, 제천~삼척은 4조 원이 넘어 타당성이 나올지는 여전히 불확실합니다.
  • ‘제천~영월’ 사실상 무산…‘제천~삼척’ 재추진
    • 입력 2020-07-01 22:19:29
    • 수정2020-07-01 22:19:31
    뉴스9(춘천)
강원 남부권 숙원 사업인 제천-영월 고속도로 건설 사업의 비용 대비 편익인 BC가 0.4 정도로 낮아 예비 타당성 조사 통과가 사실상 불가능하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강원도는 '제천~영월' 대신 '제천~삼척'으로 확장해 재추진할 계획입니다.

하지만, 제천~영월은 사업비가 1조 원 정도지만, 제천~삼척은 4조 원이 넘어 타당성이 나올지는 여전히 불확실합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