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 상원도 홍콩보안법 관련 中제재법안 통과…트럼프 서명 남아
입력 2020.07.03 (03:50) 수정 2020.07.03 (05:38) 국제
미국 상원이 중국의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 시행에 관여한 중국 관리들과 거래하는 은행들을 제재하는 내용의 법안을 통과시켰습니다.

하루 전 하원이 법안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켜 상원으로 보낸 지 하루 만에 신속히 이뤄졌으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서명만 남았습니다.

로이터통신 등은 현지시간 2일 중국의 홍콩 자치권 침해에 협력하는 은행들을 제재하는 내용 등이 담긴 법안을 만장일치 동의로 승인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법안에는 홍콩보안법을 시행하는 중국 관리들과 거래하는 은행에 불이익을 주는 내용이 담겼습니다.

홍콩 자치권 침해를 돕는 단체와 그들과 거래하는 금융기관도 제재를 받게 됩니다.

또 미 국무부는 홍콩에 대한 '한 국가 두 체제' 모델을 훼손하려는 관리들에 관해 매년 의회에 보고해야 하며 대통령은 이들의 자산을 압류하고 미국 입국을 막는 권한을 갖습니다.

애초 이 법안은 공화당의 팻 투미, 민주당의 크리스 반 홀렌 상원의원이 발의해 지난주 상원에서 구두 표결로 통과돼 하원으로 갔지만, 하원에서 약간 수정돼 다시 상원을 통과하는 과정을 밟았습니다.

로이터통신은 이번 법안 통과와 관련해, 과거 영국 식민지였다가 중국의 가장 자유로운 도시이자 국제 금융 중심지로 번창한 홍콩의 자치권 침해에 대한 미국의 우려를 반영해 양당이 압도적인 초당적 지지를 보낸 드문 사례라고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미 상원도 홍콩보안법 관련 中제재법안 통과…트럼프 서명 남아
    • 입력 2020-07-03 03:50:26
    • 수정2020-07-03 05:38:02
    국제
미국 상원이 중국의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 시행에 관여한 중국 관리들과 거래하는 은행들을 제재하는 내용의 법안을 통과시켰습니다.

하루 전 하원이 법안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켜 상원으로 보낸 지 하루 만에 신속히 이뤄졌으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서명만 남았습니다.

로이터통신 등은 현지시간 2일 중국의 홍콩 자치권 침해에 협력하는 은행들을 제재하는 내용 등이 담긴 법안을 만장일치 동의로 승인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법안에는 홍콩보안법을 시행하는 중국 관리들과 거래하는 은행에 불이익을 주는 내용이 담겼습니다.

홍콩 자치권 침해를 돕는 단체와 그들과 거래하는 금융기관도 제재를 받게 됩니다.

또 미 국무부는 홍콩에 대한 '한 국가 두 체제' 모델을 훼손하려는 관리들에 관해 매년 의회에 보고해야 하며 대통령은 이들의 자산을 압류하고 미국 입국을 막는 권한을 갖습니다.

애초 이 법안은 공화당의 팻 투미, 민주당의 크리스 반 홀렌 상원의원이 발의해 지난주 상원에서 구두 표결로 통과돼 하원으로 갔지만, 하원에서 약간 수정돼 다시 상원을 통과하는 과정을 밟았습니다.

로이터통신은 이번 법안 통과와 관련해, 과거 영국 식민지였다가 중국의 가장 자유로운 도시이자 국제 금융 중심지로 번창한 홍콩의 자치권 침해에 대한 미국의 우려를 반영해 양당이 압도적인 초당적 지지를 보낸 드문 사례라고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