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욕 다우 지수 0.36% 상승 마감 “6월 고용 양호”
입력 2020.07.03 (08:54) 수정 2020.07.03 (09:03) 국제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국의 6월 고용지표가 시장 기대보다 훨씬 양호했던 데 힘입어 상승했습니다.

현지시각 2일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92.39포인트(0.36%) 상승한 25,827.36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14.15포인트(0.45%) 오른 3,130.01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53.00포인트(0.52%) 상승한 10,207.63에 장을 마감했습니다.

나스닥은 장중 및 종가 기준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습니다.

다우 지수는 이번 주 약 3.3% 올랐습니다. S&P500 지수는 약 4%, 나스닥은 4.6%가량 각각 상승했습니다.

시장은 미국의 고용 등 주요 경제지표와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주시했습니다.

노동부가 발표한 미국 6월 실업률이 전월 13.3%에서 11.1%로 하락하는 등 고용이 시장 기대보다 훨씬 좋았습니다.

미국 실업률은 지난 4월 14.7%로 치솟은 이후 두 달 연속 하락했습니다.

하지만 코로나19 재확산 등 최근 상황을 고려하면 과도한 낙관은 금물이라는 지적도 적지 않습니다.

당장 최신 고용 상황을 보여주는 주간 실업보험 청구자 수는 시장 기대만큼 줄어들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노동부가 이날 발표한 지난주 실업보험 청구자 수는 전주보다 5만5천 명 줄어든 142만7천 명(계절 조정치)을 기록했습니다. 시장 예상 138만 명보다 많았습니다.

지난달 20일로 끝난 주간까지 일주일 이상 실업보험을 청구한 사람 수도 5만9천 명 늘어난 1천929만 명을 기록했습니다.

[사진 출처 : UPI=연합뉴스]
  • 뉴욕 다우 지수 0.36% 상승 마감 “6월 고용 양호”
    • 입력 2020-07-03 08:54:55
    • 수정2020-07-03 09:03:38
    국제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국의 6월 고용지표가 시장 기대보다 훨씬 양호했던 데 힘입어 상승했습니다.

현지시각 2일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92.39포인트(0.36%) 상승한 25,827.36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14.15포인트(0.45%) 오른 3,130.01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53.00포인트(0.52%) 상승한 10,207.63에 장을 마감했습니다.

나스닥은 장중 및 종가 기준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습니다.

다우 지수는 이번 주 약 3.3% 올랐습니다. S&P500 지수는 약 4%, 나스닥은 4.6%가량 각각 상승했습니다.

시장은 미국의 고용 등 주요 경제지표와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주시했습니다.

노동부가 발표한 미국 6월 실업률이 전월 13.3%에서 11.1%로 하락하는 등 고용이 시장 기대보다 훨씬 좋았습니다.

미국 실업률은 지난 4월 14.7%로 치솟은 이후 두 달 연속 하락했습니다.

하지만 코로나19 재확산 등 최근 상황을 고려하면 과도한 낙관은 금물이라는 지적도 적지 않습니다.

당장 최신 고용 상황을 보여주는 주간 실업보험 청구자 수는 시장 기대만큼 줄어들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노동부가 이날 발표한 지난주 실업보험 청구자 수는 전주보다 5만5천 명 줄어든 142만7천 명(계절 조정치)을 기록했습니다. 시장 예상 138만 명보다 많았습니다.

지난달 20일로 끝난 주간까지 일주일 이상 실업보험을 청구한 사람 수도 5만9천 명 늘어난 1천929만 명을 기록했습니다.

[사진 출처 : UPI=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