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주에 최고 200mm 장맛비…서울은 33도 ‘더위’
입력 2020.07.09 (12:00) 기상뉴스
제주도에는 오늘 오후부터, 남해안엔 밤부터 장맛비가 내리기 시작해 내일 아침까지 많은 비가 오겠습니다. 예상 강수량은 50mm 에서 최고 200mm 입니다.

기상청은 특히 오늘 밤부터 내일 오전까지 제주와 경남 해안에는 천둥 번개를 동반해 시간당 50mm의 매우 강한 비가 오겠고, 전남 남해안에는 시간당 30mm의 비가 내리겠다며 비 피해가 없도록 조심해달라고 부탁했습니다.

그 밖의 지역은 가끔 구름이 많이 끼는 가운데 강원 영서에는 오후에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강원 영서에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오늘 낮 기온은 서울이 33도까지 오르는 등 전국이 23도에서 33도로 어제와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 서부 먼바다와 제주 남쪽 먼바다에서 3에서 4미터로 높게 일겠고, 해상에는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습니다.

내일은 전국에 비가 내리다가 밤에는 대부분 지방에서 비가 그치겠습니다.
  • 제주에 최고 200mm 장맛비…서울은 33도 ‘더위’
    • 입력 2020-07-09 12:00:29
    기상뉴스
제주도에는 오늘 오후부터, 남해안엔 밤부터 장맛비가 내리기 시작해 내일 아침까지 많은 비가 오겠습니다. 예상 강수량은 50mm 에서 최고 200mm 입니다.

기상청은 특히 오늘 밤부터 내일 오전까지 제주와 경남 해안에는 천둥 번개를 동반해 시간당 50mm의 매우 강한 비가 오겠고, 전남 남해안에는 시간당 30mm의 비가 내리겠다며 비 피해가 없도록 조심해달라고 부탁했습니다.

그 밖의 지역은 가끔 구름이 많이 끼는 가운데 강원 영서에는 오후에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강원 영서에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오늘 낮 기온은 서울이 33도까지 오르는 등 전국이 23도에서 33도로 어제와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 서부 먼바다와 제주 남쪽 먼바다에서 3에서 4미터로 높게 일겠고, 해상에는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습니다.

내일은 전국에 비가 내리다가 밤에는 대부분 지방에서 비가 그치겠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