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간추린 소식] 강원경찰, ‘체육계 불법행위 특별 수사단’ 운영 외
입력 2020.07.09 (20:17) 뉴스7(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강원지방경찰청이 고 최숙현 선수 사망 사건으로 촉발된 체육계 폭행 관행을 뿌리 뽑기 위해, 지방청 2부장을 단장으로 하는 '체육계 불법행위 특별 수사단'을 구성했습니다. 

또, 오늘(9일)부터 한 달 동안 체육계 지도자나 동료 선수들 간의 폭행과 강요, 성범죄 등을 제보받는 가혹행위 특별신고기간도 운영합니다. 

7월 강원 주택사업경기 전망 ‘매우 어려움’

주택산업연구원의 '2020년 7월 주택사업경기 전망'을 보면, 강원도의 주택사업경기 전망은 66.6으로, 지난달 93.3보다 31.7포인트 낮았습니다. 

주택산업연구원은 최근 코로나 사태로 경제적 어려움이 계속되고 계절적 비수기 영향과 정부의 6·17 대책 발표로 주택 사업경기에 대한 기대감이 많이 축소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정의당 도당, ‘차별금지법’ 제정 추진위 발족

정의당 강원도당이 오늘(9일) 도당에서 '차별금지법' 제정 추진위원회를 발족하고 법제화 활동에 나섰습니다. 

정의당은 올해 6월 29일, 성별과 장애, 나이, 언어 등을 이유로 정치적·경제적·사회적·문화적 생활 모든 영역에서의 차별을 금지·예방하도록 하는 포괄적 차별금지법을 발의했습니다. 

강원도교육청, 올해 학생종합체육대회 취소

강원도교육청이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참가 학생들의 감염이 우려됨에 따라, 올해 9월 개최할 예정이었던 강원도 소년체육대회와 강원도학교스포츠클럽축제를 취소했습니다. 

이번에 취소된 행사들은 내년에 춘천과 홍천에서 분산 개최됩니다.

강원도, ‘춘천 레고시티’ 조성 추진

강원도가 레고랜드와 연계해, 춘천을 '레고시티'로 조성하는 계획을 추진합니다. 

세부 계획으로는 2022년까지 50억 원을 들여 춘천 대교에 물과 조명이 어우러진 분수를 설치해 관광 자원화 할 계획입니다. 

또, 춘천시에 레고 상징물과 레고 버스, 레고 이미지 시설 등을 만드는 데도 50억 원을 투입합니다. 
  • [간추린 소식] 강원경찰, ‘체육계 불법행위 특별 수사단’ 운영 외
    • 입력 2020-07-09 20:17:07
    뉴스7(춘천)
강원지방경찰청이 고 최숙현 선수 사망 사건으로 촉발된 체육계 폭행 관행을 뿌리 뽑기 위해, 지방청 2부장을 단장으로 하는 '체육계 불법행위 특별 수사단'을 구성했습니다. 

또, 오늘(9일)부터 한 달 동안 체육계 지도자나 동료 선수들 간의 폭행과 강요, 성범죄 등을 제보받는 가혹행위 특별신고기간도 운영합니다. 

7월 강원 주택사업경기 전망 ‘매우 어려움’

주택산업연구원의 '2020년 7월 주택사업경기 전망'을 보면, 강원도의 주택사업경기 전망은 66.6으로, 지난달 93.3보다 31.7포인트 낮았습니다. 

주택산업연구원은 최근 코로나 사태로 경제적 어려움이 계속되고 계절적 비수기 영향과 정부의 6·17 대책 발표로 주택 사업경기에 대한 기대감이 많이 축소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정의당 도당, ‘차별금지법’ 제정 추진위 발족

정의당 강원도당이 오늘(9일) 도당에서 '차별금지법' 제정 추진위원회를 발족하고 법제화 활동에 나섰습니다. 

정의당은 올해 6월 29일, 성별과 장애, 나이, 언어 등을 이유로 정치적·경제적·사회적·문화적 생활 모든 영역에서의 차별을 금지·예방하도록 하는 포괄적 차별금지법을 발의했습니다. 

강원도교육청, 올해 학생종합체육대회 취소

강원도교육청이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참가 학생들의 감염이 우려됨에 따라, 올해 9월 개최할 예정이었던 강원도 소년체육대회와 강원도학교스포츠클럽축제를 취소했습니다. 

이번에 취소된 행사들은 내년에 춘천과 홍천에서 분산 개최됩니다.

강원도, ‘춘천 레고시티’ 조성 추진

강원도가 레고랜드와 연계해, 춘천을 '레고시티'로 조성하는 계획을 추진합니다. 

세부 계획으로는 2022년까지 50억 원을 들여 춘천 대교에 물과 조명이 어우러진 분수를 설치해 관광 자원화 할 계획입니다. 

또, 춘천시에 레고 상징물과 레고 버스, 레고 이미지 시설 등을 만드는 데도 50억 원을 투입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