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중부경찰서, 부산항보안공사 직원 운전경력 위조 의혹 수사
입력 2020.07.09 (20:40) 수정 2020.07.09 (20:40) 뉴스7(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부산항 보안공사 직원 일부가 운전 경력 증명서를 위조해 음주운전 여부를 숨겼다는 의혹이 제기돼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부산 중부경찰서는 부산항 보안공사 일부 직원들이 6개월에 한 번씩 제출해야하는 운전경력 증명서에서 음주운전 내용을 지워 위조했다는 고발장이 접수돼 수사에 들어갔습니다.

경찰은 부산항 보안공사에 관련 자료를 요청하는 한편 관계자들을 소환해 조사하고 있습니다.
  • 부산중부경찰서, 부산항보안공사 직원 운전경력 위조 의혹 수사
    • 입력 2020-07-09 20:40:12
    • 수정2020-07-09 20:40:48
    뉴스7(부산)
부산항 보안공사 직원 일부가 운전 경력 증명서를 위조해 음주운전 여부를 숨겼다는 의혹이 제기돼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부산 중부경찰서는 부산항 보안공사 일부 직원들이 6개월에 한 번씩 제출해야하는 운전경력 증명서에서 음주운전 내용을 지워 위조했다는 고발장이 접수돼 수사에 들어갔습니다.

경찰은 부산항 보안공사에 관련 자료를 요청하는 한편 관계자들을 소환해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