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제시의회 후반기 원 구성 파행…‘막말 의원’ 제명 미뤄
입력 2020.07.09 (21:42) 수정 2020.07.09 (21:42) 뉴스9(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김제시의회는 동료 의원과의 부적절한 관계 논란을 빚고 막말을 한 남성의원을 제명하기 위해 열기로 한 본회의를 취소했습니다.

의사일정이 미뤄져 후반기 원 구성을 위한 의장단 선거도 차질을 빚고 있습니다.

논란에 휘말린 여성 의원은 민주당의 제명 결정에 반발해 당 윤리심판원에 이의를 신청했습니다.
  • 김제시의회 후반기 원 구성 파행…‘막말 의원’ 제명 미뤄
    • 입력 2020-07-09 21:42:53
    • 수정2020-07-09 21:42:55
    뉴스9(전주)
김제시의회는 동료 의원과의 부적절한 관계 논란을 빚고 막말을 한 남성의원을 제명하기 위해 열기로 한 본회의를 취소했습니다.

의사일정이 미뤄져 후반기 원 구성을 위한 의장단 선거도 차질을 빚고 있습니다.

논란에 휘말린 여성 의원은 민주당의 제명 결정에 반발해 당 윤리심판원에 이의를 신청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