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갓난아이 학대’ 산후도우미 징역 1년 4개월
입력 2020.07.09 (22:15) 뉴스9(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광주지법 형사4단독 박상현 부장판사는 갓난아기를 학대한 혐의로 기소된 산후도우미 60살 A 씨에게 징역 1년 4개월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지난해 10월 29일 광주의 한 주택에서 자신이 돌보는 생후 24일 된 아기가 잠을 자지 않고 보챈다며 침대 위에 던지듯이 놓거나 손바닥으로 때린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 ‘갓난아이 학대’ 산후도우미 징역 1년 4개월
    • 입력 2020-07-09 22:15:22
    뉴스9(광주)
광주지법 형사4단독 박상현 부장판사는 갓난아기를 학대한 혐의로 기소된 산후도우미 60살 A 씨에게 징역 1년 4개월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지난해 10월 29일 광주의 한 주택에서 자신이 돌보는 생후 24일 된 아기가 잠을 자지 않고 보챈다며 침대 위에 던지듯이 놓거나 손바닥으로 때린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