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월호 구조 작전 투입 美 함정 화재…18명 부상
입력 2020.07.13 (08:13) 수정 2020.07.13 (08:17) 아침뉴스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 샌디에이고 해군 기지에 정박중이던 미 해군 함정에서 대형 화재가 발생해 최소 18명이 다쳤습니다.

미 현지 언론은 현지시간 12일 오전 8시 30분 샌디에이고 해군 기지에 수리를 위해 정박중이던 미 해군의 본험 리처드 함에서 대규모 폭발과 함께 화재가 불이나 18명이 다쳐 병원에 후송됐다고 밝혔습니다.

불이 난 리처드함은 F-35전투기를 탑재할 수 있는 4만 5천톤급 상륙 강습함으로 세월호 침몰 당시 구조 지원을 위해 현장에 투입됐습니다.
  • 세월호 구조 작전 투입 美 함정 화재…18명 부상
    • 입력 2020-07-13 08:15:50
    • 수정2020-07-13 08:17:06
    아침뉴스타임
미 샌디에이고 해군 기지에 정박중이던 미 해군 함정에서 대형 화재가 발생해 최소 18명이 다쳤습니다.

미 현지 언론은 현지시간 12일 오전 8시 30분 샌디에이고 해군 기지에 수리를 위해 정박중이던 미 해군의 본험 리처드 함에서 대규모 폭발과 함께 화재가 불이나 18명이 다쳐 병원에 후송됐다고 밝혔습니다.

불이 난 리처드함은 F-35전투기를 탑재할 수 있는 4만 5천톤급 상륙 강습함으로 세월호 침몰 당시 구조 지원을 위해 현장에 투입됐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