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코로나 시대…어린이 노동 문제 악화
입력 2020.07.13 (12:46) 수정 2020.07.13 (12:50)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의복과 신발, 커피 등 유럽 시장에 들어오는 많은 제품 뒤에는 어린이들의 땀방울이 숨어 있는데요,

코로나19가 확산하면서 어린이들의 노동력 착취가 더욱 심해지고 있습니다.

[리포트]

파키스탄의 한 마을.

어린이들이 조그마한 손을 움직여 용접을 합니다.

인도네시아의 한 쓰레기장에서도 어린이들이 재활용 물품을 골라내는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방글라데시의 한 공장에서 재봉질을 하고 있는 것도 어린이들입니다.

[삼푸르나/어린이보호단체 : '바치판 바차오 안돌란' 관계자 경제적 어려움이 큽니다. 부모들은 아이들을 일터로 내보내는 것 말고는 선택의 여지가 없어요. 인신매매범들이 일거리를 내세워 어린이들을 끌어들이기도 하죠."]

어린이 노동은 늘 있는 문제지만, 코로나19로 인한 봉쇄가 잇따르면서 상황이 악화하고 있습니다.

[라피크/10살 : "그래도 일해야 해요. 안 그러면 우리 식구는 한 푼도 없어요."]

친구들과 놀 수 있는 시간은 저녁 딱 1시간.

이것이 라피크의 유년시절입니다.

KBS 월드뉴스입니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 코로나 시대…어린이 노동 문제 악화
    • 입력 2020-07-13 12:47:30
    • 수정2020-07-13 12:50:30
    뉴스 12
[앵커]

의복과 신발, 커피 등 유럽 시장에 들어오는 많은 제품 뒤에는 어린이들의 땀방울이 숨어 있는데요,

코로나19가 확산하면서 어린이들의 노동력 착취가 더욱 심해지고 있습니다.

[리포트]

파키스탄의 한 마을.

어린이들이 조그마한 손을 움직여 용접을 합니다.

인도네시아의 한 쓰레기장에서도 어린이들이 재활용 물품을 골라내는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방글라데시의 한 공장에서 재봉질을 하고 있는 것도 어린이들입니다.

[삼푸르나/어린이보호단체 : '바치판 바차오 안돌란' 관계자 경제적 어려움이 큽니다. 부모들은 아이들을 일터로 내보내는 것 말고는 선택의 여지가 없어요. 인신매매범들이 일거리를 내세워 어린이들을 끌어들이기도 하죠."]

어린이 노동은 늘 있는 문제지만, 코로나19로 인한 봉쇄가 잇따르면서 상황이 악화하고 있습니다.

[라피크/10살 : "그래도 일해야 해요. 안 그러면 우리 식구는 한 푼도 없어요."]

친구들과 놀 수 있는 시간은 저녁 딱 1시간.

이것이 라피크의 유년시절입니다.

KBS 월드뉴스입니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코로나19 팩트체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