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러 연구진, 오로라 실시간 관측장비 개발
입력 2020.07.15 (10:34) 수정 2020.07.15 (10:35) 국제
러시아 과학자들이 전자기기 작동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는 오로라를 실시간으로 관측하는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현지 언론들이 보도했습니다.

관영 타스 통신에 따르면 러시아 과학·고등교육부 공보실은 전날 우랄산맥 인근 바시키르 공화국의 우파항공기술대학 연구진이 이런 시스템을 개발해 시험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공보실은 "안드레이 바로비요프 부교수가 이끄는 우파항공기술대학 연구진이 러시아과학 아카데미와 공동으로 실시간 오로라 관측시스템을 개발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세계 최초로 선보이는 이 시스템 개발로 실시간으로 오로라 강도를 관측할 수 있게 됐다고 공보실은 강조했습니다.

오로라는 태양에서 강한 태양풍을 내뿜을 때 방출되는 대전입자(플라스마)가 지구 자기장이 얇은 극지방의 상층 대기에 스며들어 공기분자와 충돌하면서 빛을 내는 현상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러 연구진, 오로라 실시간 관측장비 개발
    • 입력 2020-07-15 10:34:53
    • 수정2020-07-15 10:35:29
    국제
러시아 과학자들이 전자기기 작동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는 오로라를 실시간으로 관측하는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현지 언론들이 보도했습니다.

관영 타스 통신에 따르면 러시아 과학·고등교육부 공보실은 전날 우랄산맥 인근 바시키르 공화국의 우파항공기술대학 연구진이 이런 시스템을 개발해 시험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공보실은 "안드레이 바로비요프 부교수가 이끄는 우파항공기술대학 연구진이 러시아과학 아카데미와 공동으로 실시간 오로라 관측시스템을 개발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세계 최초로 선보이는 이 시스템 개발로 실시간으로 오로라 강도를 관측할 수 있게 됐다고 공보실은 강조했습니다.

오로라는 태양에서 강한 태양풍을 내뿜을 때 방출되는 대전입자(플라스마)가 지구 자기장이 얇은 극지방의 상층 대기에 스며들어 공기분자와 충돌하면서 빛을 내는 현상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