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헌재, 당진·평택항 매립지 권한쟁의심판 내일 선고
입력 2020.07.15 (11:04) 수정 2020.07.15 (11:04) 930뉴스(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당진시와 경기 평택시가 당진·평택항 공유수면 매립지 관할권을 놓고 5년째 권한쟁의 심판을 진행 중인 가운데 내일(16일) 헌법재판소의 최종 결정이 내려집니다.

헌법재판소는 당진시가 지난 2015년 당진·평택항 매립지 96만㎡ 중 71%인 67만㎡를 평택시 관할로 한 행정안전부 결정이 위법하다며 낸 권한쟁의 심판과 관련해 내일(16일) 오후 2시에 선고한다고 밝혔습니다.
  • 헌재, 당진·평택항 매립지 권한쟁의심판 내일 선고
    • 입력 2020-07-15 11:04:56
    • 수정2020-07-15 11:04:58
    930뉴스(대전)
당진시와 경기 평택시가 당진·평택항 공유수면 매립지 관할권을 놓고 5년째 권한쟁의 심판을 진행 중인 가운데 내일(16일) 헌법재판소의 최종 결정이 내려집니다.

헌법재판소는 당진시가 지난 2015년 당진·평택항 매립지 96만㎡ 중 71%인 67만㎡를 평택시 관할로 한 행정안전부 결정이 위법하다며 낸 권한쟁의 심판과 관련해 내일(16일) 오후 2시에 선고한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