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확진자 발생한 부산항 입항 선박 나머지 선원 전원 ‘음성’”
입력 2020.07.15 (14:52) 수정 2020.07.15 (15:00) 사회
부산항에 입항한 러시아 국적 선박에서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발생한 가운데, 나머지 선원 43명은 전원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러시아 국적의 원양어선에 탑승한 선원 44명을 진단 검사한 결과 확진자 1명을 제외하고 전원 음성으로 나왔으며, 현재 선박에 탑승했던 도선사와 해운대리점 직원, 수리공 등 접촉자 45명에 대해 검사가 진행되고 있다고 오늘(15일) 밝혔습니다.

앞서 해당 선박은 지난달 16일 선박 수리를 위해 부산항에 입항한 뒤 지난 7일 대양주로 출항해 공해 상에서 선원 교대를 하고 지난 8일 부산항에 재입항했으며, 하선을 위한 진단검사를 하는 과정에서 하선을 희망한 선원 22명 중 1명이 양성으로 확인된 바 있습니다.

이에 방역당국은 어제(14일)부터 고위험국가로부터 입항하는 배가 아니더라도 입항일 기준 14일 이내에 선원 교대 등에 의해 탑승한 사람이 있으면 승선검역 대상으로 안내하는 등 선원교대 선박 관련 승선검역 기준을 강화해 시행하고 있습니다.

방역당국은 어제 하루 동안 전국 11개 항만으로 151척이 입항했으며. 이 가운데 47척에 대한 승선검역이 이뤄졌다고 덧붙였습니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 “확진자 발생한 부산항 입항 선박 나머지 선원 전원 ‘음성’”
    • 입력 2020-07-15 14:52:55
    • 수정2020-07-15 15:00:05
    사회
부산항에 입항한 러시아 국적 선박에서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발생한 가운데, 나머지 선원 43명은 전원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러시아 국적의 원양어선에 탑승한 선원 44명을 진단 검사한 결과 확진자 1명을 제외하고 전원 음성으로 나왔으며, 현재 선박에 탑승했던 도선사와 해운대리점 직원, 수리공 등 접촉자 45명에 대해 검사가 진행되고 있다고 오늘(15일) 밝혔습니다.

앞서 해당 선박은 지난달 16일 선박 수리를 위해 부산항에 입항한 뒤 지난 7일 대양주로 출항해 공해 상에서 선원 교대를 하고 지난 8일 부산항에 재입항했으며, 하선을 위한 진단검사를 하는 과정에서 하선을 희망한 선원 22명 중 1명이 양성으로 확인된 바 있습니다.

이에 방역당국은 어제(14일)부터 고위험국가로부터 입항하는 배가 아니더라도 입항일 기준 14일 이내에 선원 교대 등에 의해 탑승한 사람이 있으면 승선검역 대상으로 안내하는 등 선원교대 선박 관련 승선검역 기준을 강화해 시행하고 있습니다.

방역당국은 어제 하루 동안 전국 11개 항만으로 151척이 입항했으며. 이 가운데 47척에 대한 승선검역이 이뤄졌다고 덧붙였습니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