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가임기 1년에 단 3일’…멸종위기종 ‘자이언트 판다’ 첫 번식성공
입력 2020.07.23 (10:00) 수정 2020.07.23 (10:00) 취재K
세계적 멸종위기종,`자이언트 판다` 번식 성공
키 16.5cm, 몸무게는 197g의 암컷
가임기 1년에 단 3일…국내서 첫 번식 성공
출산 직전까지 임신 여부 확인조차 어려워
호르몬 데이터 분석해 번식시기 결정
지난 20일 밤 경기도 용인 에버랜드 동물원에는 긴장감이 감돌았습니다. 새끼를 밴 `자이언트 판다`인 `아이바오'(爱宝, 만 7세)가 출산을 위한 진통을 시작했기 때문입니다.

`자이언트 판다`는 세계적 멸종 위기종입니다. 어미인 '아이바오'와 수컷인 `러바오`(乐宝, 만 8세)는 우리나라에서 사육되는 유일한 암수 개체입니다.

'아이바오'는 힘겨운 진통을 시작한지 1시간 반만인 지난 20일 밤 9시 49분에 건강한 암컷 아기 판다를 출산했습니다. 키는 16.5cm, 몸무게는 197g에 불과합니다. 국내에서 자이언트 판다가 번식한 첫 사례입니다.

에버랜드 동물원 측은 "'아이바오'와 아기 판다 모두 건강한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에버랜드 제공사진 출처 : 에버랜드 제공

귀여운 외모와 애니메이션 주인공으로 인기

`자이언트 판다`는 세계적인 멸종위기종이기도 하지만 귀여운 외모와 인기 애니메이션 주인공으로도 유명합니다. 지난 2016년 3월 중국 쓰촨성 판다기지에서 약 2,400km를 날아와 에버랜드 판다월드에 온 `아이바오`와 `러바오`는 지금까지 약 950만 명 이상이 관람했을 정도로 큰 사랑을 받아왔습니다.

당시에는 각각 만 3세, 4세로 아직 어린 상태였지만 건강하게 자라며 지난해부터는 번식 가능성에 대한 기대감이 커졌습니다.

가임기 1년에 단 3일…번식 매우 어려워

`자이언트 판다`의 가임기는 1년에 몇 일 되지 않습니다. 보통 3월에서 4월경 단 1일에서 길어야 3일 정도입니다. 임신과 출산 가능성이 매우 적은 편입니다.

게다가 단독생활을 하는 판다의 생태 습성상 서로 떨어져 지내다가 번식기에만 만나 짝짓기까지 성공할 확률은 더욱 낮습니다

보통 짝짓기에 성공하는 4달 동안의 임신 기간을 거쳐 7~8월 경에 출산을 합니다. `자이언트 판다`의 생일이 대부분 7~8월이 몰려있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자이언트 판다`는 곰과 동물 중에서도 새끼가 작게 태어나는 편입니다. 그래서 출산 이후에도 관리가 매우 까다롭습니다. 성체 체중의 약 800~900분의 1수준의 미숙아 상태로 태어나기 때문에 더욱 각별한 보살핌이 필요합니다.


호르몬 데이터까지 분석해 번식 시기 결정

동물원 측은 `아이바오`와 `러바오`가 서로의 체취에 익숙해지도록 주기적으로 방을 바꿔 주고, 곡류로 만든 영양식도 챙겨 먹이며 건강관리에 힘써 왔습니다.

혈액과 소변 검사 등 정기적인 건강 검진을 통한 과학적 방법도 동원됐습니다. `자이언트 판다`들의 호르몬 변화 데이터를 분석해 짝짓기 성공 확률이 높은 최적의 시기를 정했고 올 3월 말 드디어 판다 부부가 자연 교배에 성공했습니다.

어미 `자이언트 판다`의 몸무게는 122kg에 달하지만 아기 판다는 불과 197g에 불과합니다. 임신에 성공했다고 해도 출산이 임박했을 때까지 임신 여부를 정확하게 확인할 수가 없었습니다.


식사량 줄고 예민해져 임신사실 확인

하지만,식사량이 급감하고 더욱 예민해지기 시작한 `아이바오`의 상태를 확인한 뒤 동물원 측은 사육사와 수의사로 이루어진 전담팀을 구성해 아이바오의 행동과 신체 변화를 관찰했습니다.

출산 예정일이 가까워진 이달 초부터는 `아이바오`를 외부 방사장 대신 출산을 위해 마련한 전용 분만실에서 생활하게 하고, 24시간 건강을 모니터링했습니다.

건강 때문에 일반에는 비공개…SNS로 성장과정 공개

몸무게가 197g에 불과한 아기 `자이언트 판다`는 일단 일반에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아기 판다의 건강이 최우선이기 때문입니다. 동물원 측은 아기 판다가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특별한 거처를 마련했습니다. 일반 공개는 아기 판다가 면역력을 갖고 외부 환경에 적응하는 생후 5~6개월 쯤에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에버랜드 동물원 측은 일반 공개 전까지 공식 유튜브와 블로그 등 SNS를 통해 아기 판다의 성장 과정을 공개할 계획입니다.
  • ‘가임기 1년에 단 3일’…멸종위기종 ‘자이언트 판다’ 첫 번식성공
    • 입력 2020-07-23 10:00:05
    • 수정2020-07-23 10:00:35
    취재K
세계적 멸종위기종,`자이언트 판다` 번식 성공<br />키 16.5cm, 몸무게는 197g의 암컷<br />가임기 1년에 단 3일…국내서 첫 번식 성공<br />출산 직전까지 임신 여부 확인조차 어려워<br />호르몬 데이터 분석해 번식시기 결정
지난 20일 밤 경기도 용인 에버랜드 동물원에는 긴장감이 감돌았습니다. 새끼를 밴 `자이언트 판다`인 `아이바오'(爱宝, 만 7세)가 출산을 위한 진통을 시작했기 때문입니다.

`자이언트 판다`는 세계적 멸종 위기종입니다. 어미인 '아이바오'와 수컷인 `러바오`(乐宝, 만 8세)는 우리나라에서 사육되는 유일한 암수 개체입니다.

'아이바오'는 힘겨운 진통을 시작한지 1시간 반만인 지난 20일 밤 9시 49분에 건강한 암컷 아기 판다를 출산했습니다. 키는 16.5cm, 몸무게는 197g에 불과합니다. 국내에서 자이언트 판다가 번식한 첫 사례입니다.

에버랜드 동물원 측은 "'아이바오'와 아기 판다 모두 건강한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에버랜드 제공사진 출처 : 에버랜드 제공

귀여운 외모와 애니메이션 주인공으로 인기

`자이언트 판다`는 세계적인 멸종위기종이기도 하지만 귀여운 외모와 인기 애니메이션 주인공으로도 유명합니다. 지난 2016년 3월 중국 쓰촨성 판다기지에서 약 2,400km를 날아와 에버랜드 판다월드에 온 `아이바오`와 `러바오`는 지금까지 약 950만 명 이상이 관람했을 정도로 큰 사랑을 받아왔습니다.

당시에는 각각 만 3세, 4세로 아직 어린 상태였지만 건강하게 자라며 지난해부터는 번식 가능성에 대한 기대감이 커졌습니다.

가임기 1년에 단 3일…번식 매우 어려워

`자이언트 판다`의 가임기는 1년에 몇 일 되지 않습니다. 보통 3월에서 4월경 단 1일에서 길어야 3일 정도입니다. 임신과 출산 가능성이 매우 적은 편입니다.

게다가 단독생활을 하는 판다의 생태 습성상 서로 떨어져 지내다가 번식기에만 만나 짝짓기까지 성공할 확률은 더욱 낮습니다

보통 짝짓기에 성공하는 4달 동안의 임신 기간을 거쳐 7~8월 경에 출산을 합니다. `자이언트 판다`의 생일이 대부분 7~8월이 몰려있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자이언트 판다`는 곰과 동물 중에서도 새끼가 작게 태어나는 편입니다. 그래서 출산 이후에도 관리가 매우 까다롭습니다. 성체 체중의 약 800~900분의 1수준의 미숙아 상태로 태어나기 때문에 더욱 각별한 보살핌이 필요합니다.


호르몬 데이터까지 분석해 번식 시기 결정

동물원 측은 `아이바오`와 `러바오`가 서로의 체취에 익숙해지도록 주기적으로 방을 바꿔 주고, 곡류로 만든 영양식도 챙겨 먹이며 건강관리에 힘써 왔습니다.

혈액과 소변 검사 등 정기적인 건강 검진을 통한 과학적 방법도 동원됐습니다. `자이언트 판다`들의 호르몬 변화 데이터를 분석해 짝짓기 성공 확률이 높은 최적의 시기를 정했고 올 3월 말 드디어 판다 부부가 자연 교배에 성공했습니다.

어미 `자이언트 판다`의 몸무게는 122kg에 달하지만 아기 판다는 불과 197g에 불과합니다. 임신에 성공했다고 해도 출산이 임박했을 때까지 임신 여부를 정확하게 확인할 수가 없었습니다.


식사량 줄고 예민해져 임신사실 확인

하지만,식사량이 급감하고 더욱 예민해지기 시작한 `아이바오`의 상태를 확인한 뒤 동물원 측은 사육사와 수의사로 이루어진 전담팀을 구성해 아이바오의 행동과 신체 변화를 관찰했습니다.

출산 예정일이 가까워진 이달 초부터는 `아이바오`를 외부 방사장 대신 출산을 위해 마련한 전용 분만실에서 생활하게 하고, 24시간 건강을 모니터링했습니다.

건강 때문에 일반에는 비공개…SNS로 성장과정 공개

몸무게가 197g에 불과한 아기 `자이언트 판다`는 일단 일반에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아기 판다의 건강이 최우선이기 때문입니다. 동물원 측은 아기 판다가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특별한 거처를 마련했습니다. 일반 공개는 아기 판다가 면역력을 갖고 외부 환경에 적응하는 생후 5~6개월 쯤에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에버랜드 동물원 측은 일반 공개 전까지 공식 유튜브와 블로그 등 SNS를 통해 아기 판다의 성장 과정을 공개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