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손흥민 번리전 원더골, BBC ‘올해의 순간’ 후보에 선정
입력 2020.07.24 (08:55) 연합뉴스
손흥민(28·토트넘 홋스퍼)이 번리를 상대로 터트렸던 '원더골'이 영국 공영방송 BBC가 팬 투표로 뽑는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올해의 순간' 후보에 올랐다.

프리미어리그가 2019-2020시즌 최종 라운드만을 남겨놓은 가운데 BBC는 23일(현지시간) 이번 시즌 리그에서 가장 인상적이었던 12개 장면을 자체적으로 추려 '올해의 순간'을 뽑는 팬 투표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손흥민이 지난해 12월 번리와의 경기에서 약 70m를 혼자 공을 몰면서 상대 수비를 차례로 걷어내고 골망을 흔든 장면도 후보에 들었다.

지난 5월 팬 투표로 이 골을 '올해의 골'로 선정한 바 있는 BBC는 "올 시즌 리그가 중단됐다 재개돼 몇몇 골은 기억하기가 어렵지만, 손흥민의 번리전 골은 특히 두드러진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토트넘 진영) 페널티박스 바로 앞에서 공을 잡은 손흥민은 단 12초, 12번의 터치 만에 골을 터트렸다"고 설명했다.

BBC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시즌 중단, 1부 리그에서 30년 만인 리버풀의 우승, 왓퍼드의 리버풀 무패 우승 저지,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전 토트넘 감독 경질, 에버턴의 카를로 안첼로티 감독 선임, 제이미 바디(레스터 시티)의 프리미어리그 통산 100호 골 등도 후보로 올렸다.

투표는 영국 서머타임(BST) 기준으로 24일 오전 10시(한국시간 24일 오후 6시)까지 진행하고, 25일 결과가 발표될 예정이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 손흥민 번리전 원더골, BBC ‘올해의 순간’ 후보에 선정
    • 입력 2020-07-24 08:55:41
    연합뉴스
손흥민(28·토트넘 홋스퍼)이 번리를 상대로 터트렸던 '원더골'이 영국 공영방송 BBC가 팬 투표로 뽑는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올해의 순간' 후보에 올랐다.

프리미어리그가 2019-2020시즌 최종 라운드만을 남겨놓은 가운데 BBC는 23일(현지시간) 이번 시즌 리그에서 가장 인상적이었던 12개 장면을 자체적으로 추려 '올해의 순간'을 뽑는 팬 투표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손흥민이 지난해 12월 번리와의 경기에서 약 70m를 혼자 공을 몰면서 상대 수비를 차례로 걷어내고 골망을 흔든 장면도 후보에 들었다.

지난 5월 팬 투표로 이 골을 '올해의 골'로 선정한 바 있는 BBC는 "올 시즌 리그가 중단됐다 재개돼 몇몇 골은 기억하기가 어렵지만, 손흥민의 번리전 골은 특히 두드러진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토트넘 진영) 페널티박스 바로 앞에서 공을 잡은 손흥민은 단 12초, 12번의 터치 만에 골을 터트렸다"고 설명했다.

BBC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시즌 중단, 1부 리그에서 30년 만인 리버풀의 우승, 왓퍼드의 리버풀 무패 우승 저지,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전 토트넘 감독 경질, 에버턴의 카를로 안첼로티 감독 선임, 제이미 바디(레스터 시티)의 프리미어리그 통산 100호 골 등도 후보로 올렸다.

투표는 영국 서머타임(BST) 기준으로 24일 오전 10시(한국시간 24일 오후 6시)까지 진행하고, 25일 결과가 발표될 예정이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