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동종 회사 차려 정보 빼돌려 수천만 원 이득…벌금형
입력 2020.07.24 (19:35) 수정 2020.07.25 (18:12) 뉴스7(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지방법원은 회사 거래처 정보를 빼돌려 납품을 따내고 수천만 원의 부당이득을 챙긴 혐의로 기소된 38살 A씨에게 벌금 300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 동종 회사 차려 정보 빼돌려 수천만 원 이득…벌금형
    • 입력 2020-07-24 19:35:22
    • 수정2020-07-25 18:12:02
    뉴스7(울산)
울산지방법원은 회사 거래처 정보를 빼돌려 납품을 따내고 수천만 원의 부당이득을 챙긴 혐의로 기소된 38살 A씨에게 벌금 300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