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북, 곳곳 비·강풍 피해…주말 최대 50㎜ 더 내려
입력 2020.07.24 (19:44) 수정 2020.07.24 (19:47)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어제부터 전북에 많은 비가 내리면서 주택 담장이 무너지는 등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장맛비는 주말에도 이어질 전망인데요.

잦은 비로, 지반이 약해져 있는 만큼 산사태와 축대 붕괴 등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합니다.

서윤덕 기자입니다.

[리포트]

주택 뒤편 담장이 무너져 내렸습니다.

충격에 벽 곳곳이 패였습니다.

담장을 떠받치던 흙이 빗물에 쓸려 내려가면서 벌어진 일입니다.

응급복구가 이뤄졌지만, 이처럼 나무가 흔들리는 등 지반이 약해져 아직도 불안한 상황은 이어지고 있습니다.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건물 지붕 일부가 뜯겨졌습니다.

[김병섭/강풍 피해 주민 : "밖에 나와서 지켜보고 있는데 갑자기 바람이 불더니 지붕이 '훅'하고 뒤집혀 버린 거죠."]

전북에 많은 비가 내리고, 강한 바람이 불면서 나무가 쓰러지는 등 곳곳에서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장맛비는 다음 주에도 이어질 전망입니다.

모레인 휴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5에서 최고 50밀리미터입니다.

[김형규/전주기상지청 예보관 : "다음 주 수요일까지 비가 내린 후 점차 장마가 마무리될 것으로 예상되지만, 최근 많은 비로 인해 지반이 약해진 상태이므로 산사태, 축대 붕괴 등 피해가 없도록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장마가 막바지로 접어든 가운데, 예상치 못한 집중호우가 내리는 곳이 있을 수 있는 만큼 비 피해를 입지 않도록 기상정보를 꼼꼼히 확인해야 합니다.

KBS 뉴스 서윤덕입니다.

촬영기자:강수헌
  • 전북, 곳곳 비·강풍 피해…주말 최대 50㎜ 더 내려
    • 입력 2020-07-24 19:44:10
    • 수정2020-07-24 19:47:09
    뉴스7(전주)
[앵커]

어제부터 전북에 많은 비가 내리면서 주택 담장이 무너지는 등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장맛비는 주말에도 이어질 전망인데요.

잦은 비로, 지반이 약해져 있는 만큼 산사태와 축대 붕괴 등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합니다.

서윤덕 기자입니다.

[리포트]

주택 뒤편 담장이 무너져 내렸습니다.

충격에 벽 곳곳이 패였습니다.

담장을 떠받치던 흙이 빗물에 쓸려 내려가면서 벌어진 일입니다.

응급복구가 이뤄졌지만, 이처럼 나무가 흔들리는 등 지반이 약해져 아직도 불안한 상황은 이어지고 있습니다.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건물 지붕 일부가 뜯겨졌습니다.

[김병섭/강풍 피해 주민 : "밖에 나와서 지켜보고 있는데 갑자기 바람이 불더니 지붕이 '훅'하고 뒤집혀 버린 거죠."]

전북에 많은 비가 내리고, 강한 바람이 불면서 나무가 쓰러지는 등 곳곳에서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장맛비는 다음 주에도 이어질 전망입니다.

모레인 휴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5에서 최고 50밀리미터입니다.

[김형규/전주기상지청 예보관 : "다음 주 수요일까지 비가 내린 후 점차 장마가 마무리될 것으로 예상되지만, 최근 많은 비로 인해 지반이 약해진 상태이므로 산사태, 축대 붕괴 등 피해가 없도록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장마가 막바지로 접어든 가운데, 예상치 못한 집중호우가 내리는 곳이 있을 수 있는 만큼 비 피해를 입지 않도록 기상정보를 꼼꼼히 확인해야 합니다.

KBS 뉴스 서윤덕입니다.

촬영기자:강수헌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