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내일부터 또 큰 비…정부, 호우 대처상황 긴급 점검회의
입력 2020.07.26 (11:53) 수정 2020.07.26 (12:09) 사회
행정안전부는 내일부터 다시 시작되는 집중호우 대처상황을 점검하기 위해 오늘(26일) 오전 긴급 대책회의를 열었습니다.

진영 행안부 장관 주재로 열린 이날 회의에는 청와대 위기관리센터와 5개 관계부처, 17개 시·도 관계자들이 참석했습니다.

회의에서는 부산과 강원 등 23일부터 내린 폭우로 큰 피해를 본 지역에서 복구작업을 신속히 진행해 주민 불편을 최소화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또한 내일부터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전국에 다시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지하차도·하천 진입로·산사태 및 침수 우려지역과 같은 위험지역을 사전에 점검해 출입을 차단하는 등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하라고 지시했습니다.

아울러 계속된 비로 지반이 약해져 급경사지 붕괴·산사태 발생 위험이 높아진 만큼 사전 예찰·대피를 강화하고, 이재민 발생 시에는 임시주거시설에 적정 인원을 배치하는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대책을 고려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진영 장관은 "인명피해가 없도록 하는 것이 최우선임을 명심하고 좀 더 세심하고 촘촘하게 대비해 안전관리를 강화해 달라"며 "국민 여러분도 집중호우 시 행동요령을 숙지하고 외부활동을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내일부터 또 큰 비…정부, 호우 대처상황 긴급 점검회의
    • 입력 2020-07-26 11:53:00
    • 수정2020-07-26 12:09:56
    사회
행정안전부는 내일부터 다시 시작되는 집중호우 대처상황을 점검하기 위해 오늘(26일) 오전 긴급 대책회의를 열었습니다.

진영 행안부 장관 주재로 열린 이날 회의에는 청와대 위기관리센터와 5개 관계부처, 17개 시·도 관계자들이 참석했습니다.

회의에서는 부산과 강원 등 23일부터 내린 폭우로 큰 피해를 본 지역에서 복구작업을 신속히 진행해 주민 불편을 최소화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또한 내일부터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전국에 다시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지하차도·하천 진입로·산사태 및 침수 우려지역과 같은 위험지역을 사전에 점검해 출입을 차단하는 등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하라고 지시했습니다.

아울러 계속된 비로 지반이 약해져 급경사지 붕괴·산사태 발생 위험이 높아진 만큼 사전 예찰·대피를 강화하고, 이재민 발생 시에는 임시주거시설에 적정 인원을 배치하는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대책을 고려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진영 장관은 "인명피해가 없도록 하는 것이 최우선임을 명심하고 좀 더 세심하고 촘촘하게 대비해 안전관리를 강화해 달라"며 "국민 여러분도 집중호우 시 행동요령을 숙지하고 외부활동을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