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사혁신처, ‘돌연사’ 광주 경찰관 순직 인정
입력 2020.07.26 (22:28) 뉴스9(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초과근무를 지속하다 돌연사한 50대 경찰관에 대해 순직이 인정됐습니다. 

광주 동부경찰서는 지난해 12월 21일 오전 5시 쯤 출근준비를 하다 의식을 잃고 숨진 56살 류모 경정에 대해 인사혁신처가 순직으로 인정했다고 밝혔습니다. 

광주동부경찰서 정보보완과장이었던 류 경정은 지난해 집회가 400여회에 이를 정도로 업무가 급증하면서 평일 초과근무 비율이 82%에 달했던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 인사혁신처, ‘돌연사’ 광주 경찰관 순직 인정
    • 입력 2020-07-26 22:28:24
    뉴스9(광주)
초과근무를 지속하다 돌연사한 50대 경찰관에 대해 순직이 인정됐습니다. 

광주 동부경찰서는 지난해 12월 21일 오전 5시 쯤 출근준비를 하다 의식을 잃고 숨진 56살 류모 경정에 대해 인사혁신처가 순직으로 인정했다고 밝혔습니다. 

광주동부경찰서 정보보완과장이었던 류 경정은 지난해 집회가 400여회에 이를 정도로 업무가 급증하면서 평일 초과근무 비율이 82%에 달했던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