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속적인 포획에도… 농작물 수확철에 야생 멧돼지 피해 ‘속출’
입력 2020.07.28 (22:04) 수정 2020.07.28 (22:04) 뉴스9(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요즘 강원도 산골에선 옥수수를 비롯한 농작물 수확이 한창입니다.

그런데, 최근 한해 동안 땀흘려 일군 농작물이 불과 하룻밤 사이에 못 쓰게 되는 일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노지영 기자가 피해 현장을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수확철을 맞은 옥수수밭입니다.

옥수수대가 모조리 바닥에 쓰러져 있습니다. 

넓이 2,000㎡에 달하는 밭에 수확할만한 옥수수가 단 한 개도 남지 않았습니다. 

밭고랑 사이사이마다 짐승 발자국이 어지럽게 널려 있습니다. 

밤사이 멧돼지 떼가 옥수수밭을 초토화시킨 겁니다. 

[이현대/옥수수밭 주인 : "저기 검은망 뒤로 들어와가지고 이걸 머리로 들고 이렇게 구멍을 내고 들어온 겁니다."]

멧돼지떼는 근처의 사과밭도 다녀갔습니다. 

아직 과일이 다 익지 않아 큰 피해는 면했습니다. 

사과 농장 앞에 설치된 유해동물포획틀입니다.

안에는 새끼 멧돼지 한마리가 갇혀있습니다.

설치 열흘 만에 이 포획틀에 잡힌 멧돼지만 벌써 다섯마리째입니다. 

철책에 전기울타리까지 설치했지만, 야생동물의 습격을 막기엔 역부족입니다. 

[강두일/화천군 환경과장 : "6억 5천만 원 예산을 들여서 울타리 보조사업을 시행하고 있는데 예산을 더 확보해서 필요하신 농가들한테."]

이달 1일부터 지금까지 강원도 화천군에 접수된 야생동물 피해만 28건. 

90% 이상은 멧돼지 피해입니다. 

[강대관/야생생물관리협회 엽사 : "어미가 새끼를 출산해서 한창 먹이 활동을 할 때기 때문에, 지금 옥수수 밭에 주로 많이 들어오고 하루 평균 5건 정도 들어오고 있어요."]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을 위한 지속적인 멧돼지 포획에도 불구하고 멧돼지에 의한 농작물 피해는 올해도 줄어들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습니다. 

KBS 뉴스 노지영입니다.

촬영기자:이장주
  • 지속적인 포획에도… 농작물 수확철에 야생 멧돼지 피해 ‘속출’
    • 입력 2020-07-28 22:04:39
    • 수정2020-07-28 22:04:40
    뉴스9(춘천)
[앵커]

요즘 강원도 산골에선 옥수수를 비롯한 농작물 수확이 한창입니다.

그런데, 최근 한해 동안 땀흘려 일군 농작물이 불과 하룻밤 사이에 못 쓰게 되는 일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노지영 기자가 피해 현장을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수확철을 맞은 옥수수밭입니다.

옥수수대가 모조리 바닥에 쓰러져 있습니다. 

넓이 2,000㎡에 달하는 밭에 수확할만한 옥수수가 단 한 개도 남지 않았습니다. 

밭고랑 사이사이마다 짐승 발자국이 어지럽게 널려 있습니다. 

밤사이 멧돼지 떼가 옥수수밭을 초토화시킨 겁니다. 

[이현대/옥수수밭 주인 : "저기 검은망 뒤로 들어와가지고 이걸 머리로 들고 이렇게 구멍을 내고 들어온 겁니다."]

멧돼지떼는 근처의 사과밭도 다녀갔습니다. 

아직 과일이 다 익지 않아 큰 피해는 면했습니다. 

사과 농장 앞에 설치된 유해동물포획틀입니다.

안에는 새끼 멧돼지 한마리가 갇혀있습니다.

설치 열흘 만에 이 포획틀에 잡힌 멧돼지만 벌써 다섯마리째입니다. 

철책에 전기울타리까지 설치했지만, 야생동물의 습격을 막기엔 역부족입니다. 

[강두일/화천군 환경과장 : "6억 5천만 원 예산을 들여서 울타리 보조사업을 시행하고 있는데 예산을 더 확보해서 필요하신 농가들한테."]

이달 1일부터 지금까지 강원도 화천군에 접수된 야생동물 피해만 28건. 

90% 이상은 멧돼지 피해입니다. 

[강대관/야생생물관리협회 엽사 : "어미가 새끼를 출산해서 한창 먹이 활동을 할 때기 때문에, 지금 옥수수 밭에 주로 많이 들어오고 하루 평균 5건 정도 들어오고 있어요."]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을 위한 지속적인 멧돼지 포획에도 불구하고 멧돼지에 의한 농작물 피해는 올해도 줄어들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습니다. 

KBS 뉴스 노지영입니다.

촬영기자:이장주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