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트럼프 장남, 코로나19 허위정보 트윗했다가 차단
입력 2020.07.29 (03:51) 수정 2020.07.29 (04:16) 국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장남 도널드 트럼프 주니어가 트위터에 코로나19 관련 허위정보를 올렸다가 트위터 계정 접근을 차단당했습니다.

워싱턴포스트는 현지시각 28일 트위터가 말라리아 치료제 하이드록시클로로퀸과 관련한 허위정보를 올린 트럼프 주니어에게 문제의 트윗을 지우도록 하면서 트위터의 일부 기능을 12시간 동안 차단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에 따라 트럼프 주니어는 트위터로 다른 사람의 트윗을 볼 수 있는 있지만, 일시적으로 트윗을 올리거나 다른 사람의 트윗을 리트윗할 수는 없습니다.

문제의 트윗은 일군의 의사들이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오해의 소지가 있거나 잘못된 주장을 펼치는 동영상이 담긴 것으로, 트럼프 주니어는 이를 직접 올렸습니다.

이 동영상에는 의사들이 나와 코로나19의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마스크 착용이나 봉쇄 조치는 필요하지 않다고 주장하고, 하이드록시클로로퀸으로 코로나19 환자를 치료하는 것을 옹호했습니다.

트위터 대변인은 "문제의 동영상이 포함된 트윗들은 우리의 코로나19 관련 허위정보 규정을 위반했다"고 말했습니다.

반면 트럼프 주니어 측은 이번 조치가 "정보기술(IT) 공룡들이 온라인에서 자유로운 표현을 말살하기로 작정했음을 보여주는 추가 증거이자, 그들이 공화당의 목소리를 억압해 선거 개입을 저지르는 또 다른 사례"라고 주장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도 27일 밤 똑같은 동영상을 게시했지만 그는 다른 사람의 트윗을 리트윗한 바 있습니다.

트위터는 트럼프 대통령에게는 별다른 제재를 내리지 않았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 트럼프 장남, 코로나19 허위정보 트윗했다가 차단
    • 입력 2020-07-29 03:51:49
    • 수정2020-07-29 04:16:58
    국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장남 도널드 트럼프 주니어가 트위터에 코로나19 관련 허위정보를 올렸다가 트위터 계정 접근을 차단당했습니다.

워싱턴포스트는 현지시각 28일 트위터가 말라리아 치료제 하이드록시클로로퀸과 관련한 허위정보를 올린 트럼프 주니어에게 문제의 트윗을 지우도록 하면서 트위터의 일부 기능을 12시간 동안 차단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에 따라 트럼프 주니어는 트위터로 다른 사람의 트윗을 볼 수 있는 있지만, 일시적으로 트윗을 올리거나 다른 사람의 트윗을 리트윗할 수는 없습니다.

문제의 트윗은 일군의 의사들이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오해의 소지가 있거나 잘못된 주장을 펼치는 동영상이 담긴 것으로, 트럼프 주니어는 이를 직접 올렸습니다.

이 동영상에는 의사들이 나와 코로나19의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마스크 착용이나 봉쇄 조치는 필요하지 않다고 주장하고, 하이드록시클로로퀸으로 코로나19 환자를 치료하는 것을 옹호했습니다.

트위터 대변인은 "문제의 동영상이 포함된 트윗들은 우리의 코로나19 관련 허위정보 규정을 위반했다"고 말했습니다.

반면 트럼프 주니어 측은 이번 조치가 "정보기술(IT) 공룡들이 온라인에서 자유로운 표현을 말살하기로 작정했음을 보여주는 추가 증거이자, 그들이 공화당의 목소리를 억압해 선거 개입을 저지르는 또 다른 사례"라고 주장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도 27일 밤 똑같은 동영상을 게시했지만 그는 다른 사람의 트윗을 리트윗한 바 있습니다.

트위터는 트럼프 대통령에게는 별다른 제재를 내리지 않았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코로나19 팩트체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