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미 재무장관 “추가 부양책 더 많은 자금 가능…금주 합의 희망”
입력 2020.08.11 (03:36) 수정 2020.08.11 (03:39) 국제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은 10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추가 경기부양책 협상과 관련, 타협을 위해 더 많은 자금을 협상 테이블에 올릴 용의가 있다면서 이번 주 합의에 이를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습니다.

외신에 따르면 므누신 장관은 이날 CNBC와 인터뷰에서 난항을 겪는 협상과 관련, "대통령은 우리가 지출해야 할 것을 지출하기로 결심했다"며 "우리는 더 많은 돈을 쓸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습니다.

다만 그는 민주당에 대해 "민주당이 합리적으로 나올 용의가 있다면 타협점이 있다고 생각한다"며 "여전히 해야 할 일이 많다"고 단서를 달았습니다.

그는 정부가 민주당과 언제 협상을 재개할 것인지에 대해선 구체적으로 언급하지 않겠다면서도 "만약 우리가 공정한 합의를 할 수 있다면 이번 주에 기꺼이 그것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 미 재무장관 “추가 부양책 더 많은 자금 가능…금주 합의 희망”
    • 입력 2020-08-11 03:36:54
    • 수정2020-08-11 03:39:32
    국제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은 10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추가 경기부양책 협상과 관련, 타협을 위해 더 많은 자금을 협상 테이블에 올릴 용의가 있다면서 이번 주 합의에 이를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습니다.

외신에 따르면 므누신 장관은 이날 CNBC와 인터뷰에서 난항을 겪는 협상과 관련, "대통령은 우리가 지출해야 할 것을 지출하기로 결심했다"며 "우리는 더 많은 돈을 쓸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습니다.

다만 그는 민주당에 대해 "민주당이 합리적으로 나올 용의가 있다면 타협점이 있다고 생각한다"며 "여전히 해야 할 일이 많다"고 단서를 달았습니다.

그는 정부가 민주당과 언제 협상을 재개할 것인지에 대해선 구체적으로 언급하지 않겠다면서도 "만약 우리가 공정한 합의를 할 수 있다면 이번 주에 기꺼이 그것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