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BNK금융, ‘착한 임대인 운동’ 12월까지 연장
입력 2020.08.11 (07:44) 수정 2020.08.11 (15:26) 뉴스광장(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BNK금융그룹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과의 상생을 위해 임대료를 할인해 주는 이른바 ‘착한 임대인 운동'을 오는 12월까지 4개월 더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이에따라 경남은행과 부산은행, BNK저축은행 소유의 부동산을 임차중인 지역 영세기업과 소상공인 등 120여개 업체는 연말까지 계속해서 임대료를 50% 감면받을 수 있습니다.
  • BNK금융, ‘착한 임대인 운동’ 12월까지 연장
    • 입력 2020-08-11 07:44:14
    • 수정2020-08-11 15:26:00
    뉴스광장(울산)
BNK금융그룹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과의 상생을 위해 임대료를 할인해 주는 이른바 ‘착한 임대인 운동'을 오는 12월까지 4개월 더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이에따라 경남은행과 부산은행, BNK저축은행 소유의 부동산을 임차중인 지역 영세기업과 소상공인 등 120여개 업체는 연말까지 계속해서 임대료를 50% 감면받을 수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