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장성철 위원장 벌금 60만 원…“선거법 위반 경미”
입력 2020.08.11 (08:45) 수정 2020.08.11 (08:45) 뉴스광장(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제주지방법원 제2형사부는 장성철 미래통합당 제주도당 위원장에게 공직선거법 위반죄를 적용해 벌금 60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법 위반 정도가 경미하고, 선거에 큰 영향을 미쳤다고 보기 어렵다며 선고 이유를 밝혔습니다.

장 위원장은 지난 4월 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휴대용 확성기를 이용해 선거운동을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 장성철 위원장 벌금 60만 원…“선거법 위반 경미”
    • 입력 2020-08-11 08:45:27
    • 수정2020-08-11 08:45:29
    뉴스광장(제주)
제주지방법원 제2형사부는 장성철 미래통합당 제주도당 위원장에게 공직선거법 위반죄를 적용해 벌금 60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법 위반 정도가 경미하고, 선거에 큰 영향을 미쳤다고 보기 어렵다며 선고 이유를 밝혔습니다.

장 위원장은 지난 4월 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휴대용 확성기를 이용해 선거운동을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