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하동군 도로에서 ‘지름 3m 싱크홀’ 생겨
입력 2020.08.11 (11:27) 수정 2020.08.11 (11:27) 뉴스경남(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어제(10일) 오후 4시쯤 하동군 악양면 개치마을의 편도 1차로 도로에서 지름 3m, 깊이 2m 크기의 싱크홀이 생겼다는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하동군은 집중 호우로 싱크홀이 난 것으로 보인다며 3시간 만에 응급복구를 마친 뒤 차량 우회를 안내하고 있습니다.
  • 하동군 도로에서 ‘지름 3m 싱크홀’ 생겨
    • 입력 2020-08-11 11:27:51
    • 수정2020-08-11 11:27:52
    뉴스경남(창원)
어제(10일) 오후 4시쯤 하동군 악양면 개치마을의 편도 1차로 도로에서 지름 3m, 깊이 2m 크기의 싱크홀이 생겼다는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하동군은 집중 호우로 싱크홀이 난 것으로 보인다며 3시간 만에 응급복구를 마친 뒤 차량 우회를 안내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