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남 수해 이재민 160명…산사태 20곳 피해
입력 2020.08.11 (19:22) 수정 2020.08.11 (19:23) 뉴스7(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상남도 재난안전본부는 이번 집중호우로 일시 대피한 도민 770여 명 가운데 160여 명이 아직 귀가하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들 이재민은 주택이 파손되거나 침수 피해가 심한 상태로 마을회관과 복지관, 친척집 등에 머물고 있습니다.

산사태 지역은 20곳으로 피해 면적은 4.9ha로 늘어 배수로 정비 등 추가 붕괴를 막는 조치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농경지 침수는 736ha, 가축 폐사는 합천과 진주에서 3천3200여 마리의 피해가 났습니다. 
  • 경남 수해 이재민 160명…산사태 20곳 피해
    • 입력 2020-08-11 19:22:40
    • 수정2020-08-11 19:23:48
    뉴스7(창원)
경상남도 재난안전본부는 이번 집중호우로 일시 대피한 도민 770여 명 가운데 160여 명이 아직 귀가하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들 이재민은 주택이 파손되거나 침수 피해가 심한 상태로 마을회관과 복지관, 친척집 등에 머물고 있습니다.

산사태 지역은 20곳으로 피해 면적은 4.9ha로 늘어 배수로 정비 등 추가 붕괴를 막는 조치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농경지 침수는 736ha, 가축 폐사는 합천과 진주에서 3천3200여 마리의 피해가 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