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남부지방 곳곳에 비…내일 아침까지 최대 100㎜ 더 내려
입력 2020.08.11 (19:23) 뉴스7(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오전까지 수도권과 강원도에 집중되던 비는 대부분 그쳤고, 지금은 주로 호남과 경남 지역에 비가 오고 있습니다.

기상청은 내일까지 최고 100mm의 비가 더 내리겠다고 예보했습니다.

김민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태풍이 물러난 뒤 장마전선이 남하해 중부지방과 곳곳에 많은 비가 쏟아졌습니다.

오전까지 수도권과 강원도에 많은 비를 뿌리던 비구름은 물러났지만, 다시 남해상에서 비구름이 유입되면서 오후 들어 제주도와 경북 일부 지역에 시간당 10에서 20mm의 강한 비가 내렸습니다.

또, 경기도 파주 임진강의 비룡대교와 경남 밀양 낙동강의 삼랑진교 등 6곳에는 홍수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비구름대가 북동진하고 있어 오늘 남부지방과 충청도 일부 지역에 국지적으로 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특히 남해안 지역은 오늘 밤까지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기상청은 또, 내일 아침까지 강원 남부와 충청, 전북 등지에 많은 곳은 100mm 이상의 비가 올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경기 남부와 전남에도 최대 50mm의 비가 예보됐습니다.

내일은 장마전선이 북한 지역으로 북상하겠지만, 모레는 다시 남하해 주로 중부지방에 많은 비를 뿌릴 전망입니다.

최근 들어 지역에 따라 열흘 이상 비가 이어지면서 지반이 약해진 곳이 많은 상황입니다. 

기상청은 오늘 내리는 비로 침수와 산사태, 붕괴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여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또, 짧은 시간에 많은 양의 비가 집중될 경우 계곡이나 하천물이 갑자기 불어날 수 있다며 안전에 유의해달라고 강조했습니다.

KBS 뉴스 김민정입니다.

영상편집:박경상
  • 남부지방 곳곳에 비…내일 아침까지 최대 100㎜ 더 내려
    • 입력 2020-08-11 19:23:25
    뉴스7(대구)
[앵커]

오전까지 수도권과 강원도에 집중되던 비는 대부분 그쳤고, 지금은 주로 호남과 경남 지역에 비가 오고 있습니다.

기상청은 내일까지 최고 100mm의 비가 더 내리겠다고 예보했습니다.

김민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태풍이 물러난 뒤 장마전선이 남하해 중부지방과 곳곳에 많은 비가 쏟아졌습니다.

오전까지 수도권과 강원도에 많은 비를 뿌리던 비구름은 물러났지만, 다시 남해상에서 비구름이 유입되면서 오후 들어 제주도와 경북 일부 지역에 시간당 10에서 20mm의 강한 비가 내렸습니다.

또, 경기도 파주 임진강의 비룡대교와 경남 밀양 낙동강의 삼랑진교 등 6곳에는 홍수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비구름대가 북동진하고 있어 오늘 남부지방과 충청도 일부 지역에 국지적으로 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특히 남해안 지역은 오늘 밤까지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기상청은 또, 내일 아침까지 강원 남부와 충청, 전북 등지에 많은 곳은 100mm 이상의 비가 올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경기 남부와 전남에도 최대 50mm의 비가 예보됐습니다.

내일은 장마전선이 북한 지역으로 북상하겠지만, 모레는 다시 남하해 주로 중부지방에 많은 비를 뿌릴 전망입니다.

최근 들어 지역에 따라 열흘 이상 비가 이어지면서 지반이 약해진 곳이 많은 상황입니다. 

기상청은 오늘 내리는 비로 침수와 산사태, 붕괴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여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또, 짧은 시간에 많은 양의 비가 집중될 경우 계곡이나 하천물이 갑자기 불어날 수 있다며 안전에 유의해달라고 강조했습니다.

KBS 뉴스 김민정입니다.

영상편집:박경상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