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9 헤드라인]
입력 2020.08.11 (21:00) 수정 2020.08.11 (21:0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천재지변” vs “댐 수위 조절 실패”…침수 원인은?

집중호우로 인한 침수 피해 지역에선 침수 원인을 두고 천재지변에 따른 불가피한 상황인지, 댐 수위조절 실패인지를 놓고 공방을 벌이고 있습니다. 심층 취재했습니다.

수해 복구에 몰린 자원봉사…‘집단 이주’ 요구

궂은 날씨 속에서도 수해 지역에는 자원봉사자들이 몰려 복구 작업에 힘을 보태고 있습니다. 침수 피해가 반복되고 있는 강원도 철원군 마을에선 주민들이 집단 이주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4대강 사업 효과 논란 재연…환경부, 영향평가

이명박 정부 때 홍수 예방 등을 위해 실시한 4대강 사업 타당성 논란이 정치권에서 재연됐습니다. 환경부는 조사단을 구성해 4대강 사업이 이번 집중호우 기간에 미친 영향을 평가할 계획입니다.

미성년 임대사업자 229명이 412채 보유

KBS가 미성년자 임대사업 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두살배기를 비롯해 미성년자 229명이 412채를 보유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자금출처와 거래 내역이 불투명한 외국인 투기를 막을 대책도 시급하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습니다.

한국, OECD 성장률 전망 1위…“K-방역 주효”

경제협력개발기구, OECD가 올해 한국 경제성장률을 -0.8%로 전망했습니다. OECD 회원국중 가장 높은 수준인데, 코로나19에 대해 효과적인 정책 대응으로 경기 위축이 상대적으로 낮은 수준이라고 평가했습니다.
  • [뉴스9 헤드라인]
    • 입력 2020-08-11 21:02:09
    • 수정2020-08-11 21:05:32
    뉴스 9
“천재지변” vs “댐 수위 조절 실패”…침수 원인은?

집중호우로 인한 침수 피해 지역에선 침수 원인을 두고 천재지변에 따른 불가피한 상황인지, 댐 수위조절 실패인지를 놓고 공방을 벌이고 있습니다. 심층 취재했습니다.

수해 복구에 몰린 자원봉사…‘집단 이주’ 요구

궂은 날씨 속에서도 수해 지역에는 자원봉사자들이 몰려 복구 작업에 힘을 보태고 있습니다. 침수 피해가 반복되고 있는 강원도 철원군 마을에선 주민들이 집단 이주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4대강 사업 효과 논란 재연…환경부, 영향평가

이명박 정부 때 홍수 예방 등을 위해 실시한 4대강 사업 타당성 논란이 정치권에서 재연됐습니다. 환경부는 조사단을 구성해 4대강 사업이 이번 집중호우 기간에 미친 영향을 평가할 계획입니다.

미성년 임대사업자 229명이 412채 보유

KBS가 미성년자 임대사업 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두살배기를 비롯해 미성년자 229명이 412채를 보유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자금출처와 거래 내역이 불투명한 외국인 투기를 막을 대책도 시급하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습니다.

한국, OECD 성장률 전망 1위…“K-방역 주효”

경제협력개발기구, OECD가 올해 한국 경제성장률을 -0.8%로 전망했습니다. OECD 회원국중 가장 높은 수준인데, 코로나19에 대해 효과적인 정책 대응으로 경기 위축이 상대적으로 낮은 수준이라고 평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