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日 NHK “아베 지지율 34%…2차 내각 출범 이후 최저”
입력 2020.08.11 (21:32) 수정 2020.08.11 (21:57) 국제
일본 아베 정권의 지지율이 현지 공영방송인 NHK 여론조사에서 2차 내각 출범 이후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습니다.

NHK는 아베 내각 지지율이 34%로 지난달 조사 때보다 2%포인트 하락했다고 오늘(11일) 보도했습니다.

이는 지난 8~10일 전국 18세 이상 남녀 1천 286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한 결과로, 조사 방법이 달라 단순 비교할 수는 없지만 2012년 12월 2차 아베 내각 출범 이후 가장 낮은 지지율이라고 NHK는 전했습니다.

아베 내각을 '지지하지 않는다'는 응답은 47%로 지난달 여론조사 때와 비교해 2%포인트 상승했는데, 지지하지 않는 이유로는 '정책에 기대를 갖고 있지 않아서'가 58%로 가장 높았습니다.

코로나19 확산과 관련해 정부가 재차 코로나19 긴급사태를 선언해야 한다는 응답이 57%에 달한 데 비해 선언할 필요가 없다는 28%에 그쳤습니다.

일본 정부가 지난달 하순부터 도쿄도를 제외하고 시작한 관광 활성화 사업인 '고투 트래블(Go to travel)'에 대해서는 '일단 중지해야 한다'는 응답이 62% 나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日 NHK “아베 지지율 34%…2차 내각 출범 이후 최저”
    • 입력 2020-08-11 21:32:40
    • 수정2020-08-11 21:57:10
    국제
일본 아베 정권의 지지율이 현지 공영방송인 NHK 여론조사에서 2차 내각 출범 이후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습니다.

NHK는 아베 내각 지지율이 34%로 지난달 조사 때보다 2%포인트 하락했다고 오늘(11일) 보도했습니다.

이는 지난 8~10일 전국 18세 이상 남녀 1천 286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한 결과로, 조사 방법이 달라 단순 비교할 수는 없지만 2012년 12월 2차 아베 내각 출범 이후 가장 낮은 지지율이라고 NHK는 전했습니다.

아베 내각을 '지지하지 않는다'는 응답은 47%로 지난달 여론조사 때와 비교해 2%포인트 상승했는데, 지지하지 않는 이유로는 '정책에 기대를 갖고 있지 않아서'가 58%로 가장 높았습니다.

코로나19 확산과 관련해 정부가 재차 코로나19 긴급사태를 선언해야 한다는 응답이 57%에 달한 데 비해 선언할 필요가 없다는 28%에 그쳤습니다.

일본 정부가 지난달 하순부터 도쿄도를 제외하고 시작한 관광 활성화 사업인 '고투 트래블(Go to travel)'에 대해서는 '일단 중지해야 한다'는 응답이 62% 나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