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해 강원 첫 ‘SFTS’ 사망자 영월서 발생
입력 2020.08.11 (22:03) 뉴스9(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강원도 내 중증열성 혈소판 감소 증후군, 'SFTS' 환자 가운데 올해 첫 사망자가 발생했습니다.

강원도는 지난달 26일, 텃밭을 다녀온 뒤 발열 등의 증세가 나타나 치료를 받던 영월군 거주 70대 여성이 이달 3일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이 여성은 'SFTS' 진단 검사 결과, 이달 5일 확진 판정이 나왔습니다.

올해 강원도 내 'SFTS' 환자는 화천군이 3명으로 가장 많고, 원주와 춘천, 횡성 2명 등 모두 16명입니다.
  • 올해 강원 첫 ‘SFTS’ 사망자 영월서 발생
    • 입력 2020-08-11 22:03:09
    뉴스9(춘천)
강원도 내 중증열성 혈소판 감소 증후군, 'SFTS' 환자 가운데 올해 첫 사망자가 발생했습니다.

강원도는 지난달 26일, 텃밭을 다녀온 뒤 발열 등의 증세가 나타나 치료를 받던 영월군 거주 70대 여성이 이달 3일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이 여성은 'SFTS' 진단 검사 결과, 이달 5일 확진 판정이 나왔습니다.

올해 강원도 내 'SFTS' 환자는 화천군이 3명으로 가장 많고, 원주와 춘천, 횡성 2명 등 모두 16명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