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산둥서 창고 폭발로 2명 사망
입력 2020.08.15 (17:52) 수정 2020.08.15 (19:04) 국제
중국 산둥(山東)성에서 큰 폭발 사고가 발생해 2명이 숨졌습니다.

중국 신경보(新京報)에 따르면 현지시간으로 오늘 오전 9시쯤 중국 산둥성 진샹현의 한 상업무역 시장 부근에서 폭발 사고가 일어나 2명이 사망하고 여러 명이 다쳤습니다.

이번 사고는 한 농자재 창고에서 일어난 것으로 보이며 부상자들은 병원에 옮겨졌고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웨이보(微博·중국판 트위터) 등에는 이날 폭발 사고 현장에서 마치 대형 폭탄이 터진 듯 버섯구름이 피어오르는 동영상들이 올라왔습니다.

이 사고로 시장 인근은 마치 폭격을 맞은 듯 주택 창문이 깨지고 벽이 붕괴하고 자동차 유리창이 파손됐습니다.

이 시장의 한 상인은 "오전 9시부터 10시 사이에 두차례 엄청난 폭발음이 들렸고 점포 앞 LED 디스플레이가 폭발 충격으로 부서졌다"고 말했습니다.

현지 당국은 초기 조사 결과, 이 마을 주민이 나무를 벌목하는 과정에서 전선을 건드려 불이 나면서 자재 창고 폭발로 이어진 것으로 보고 추가 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중국 산둥서 창고 폭발로 2명 사망
    • 입력 2020-08-15 17:52:40
    • 수정2020-08-15 19:04:22
    국제
중국 산둥(山東)성에서 큰 폭발 사고가 발생해 2명이 숨졌습니다.

중국 신경보(新京報)에 따르면 현지시간으로 오늘 오전 9시쯤 중국 산둥성 진샹현의 한 상업무역 시장 부근에서 폭발 사고가 일어나 2명이 사망하고 여러 명이 다쳤습니다.

이번 사고는 한 농자재 창고에서 일어난 것으로 보이며 부상자들은 병원에 옮겨졌고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웨이보(微博·중국판 트위터) 등에는 이날 폭발 사고 현장에서 마치 대형 폭탄이 터진 듯 버섯구름이 피어오르는 동영상들이 올라왔습니다.

이 사고로 시장 인근은 마치 폭격을 맞은 듯 주택 창문이 깨지고 벽이 붕괴하고 자동차 유리창이 파손됐습니다.

이 시장의 한 상인은 "오전 9시부터 10시 사이에 두차례 엄청난 폭발음이 들렸고 점포 앞 LED 디스플레이가 폭발 충격으로 부서졌다"고 말했습니다.

현지 당국은 초기 조사 결과, 이 마을 주민이 나무를 벌목하는 과정에서 전선을 건드려 불이 나면서 자재 창고 폭발로 이어진 것으로 보고 추가 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