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남 추가 확진 2명…지역감염 주의
입력 2020.08.15 (22:06) 수정 2020.08.15 (22:12)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경남에서는 오늘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2명이 발생했습니다.

서울에서 KTX 열차로 이동해 창원에 온 20대 여성과 인도에서 입국한 양산 40대 남성입니다.

차주하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경남의 코로나19 추가 확진자는 2명입니다.

168번 확진자는 서울에서 머물다가 창원 자택을 찾은 20대 여성입니다.

지난 13일 밤 10시 10분 서울역에서 KTX를 타고 어제(14) 새벽 1시쯤 창원역에 도착했고, 가족의 차를 타고 자택으로 이동했습니다.

창원경상대병원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받고 양성으로 확인돼 마산의료원에 입원했습니다.

함께 사는 가족 5명은 모두 음성으로 확인됐습니다.

[김명섭/경상남도 대변인 : "8월 13일 22시 10분 서울역에서 출발한 KTX산천423 1호 열차를 이용하신 이용자께서는 가까운 보건소를 방문해 검사 등을 받아주시기를…."]

169번 확진자는 양산에 거주하는 40대 남성으로, 오늘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지난달 업무를 위해 인도에 방문했고, 어제(14일) 인천공항으로 입국해 해외입국자 전용 리무진과 KTX를 타고 울산역으로 이동한 뒤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받았습니다.

현재까지 경남의 누적 확진자는 166명이며, 이 가운데 9명이 마산의료원과 진주 경상대병원에서 치료 중입니다.

부산기계공고 집단 발생과 관련해 경남 접촉자와 동선 노출자는 225명으로 확인됐고 이 가운데 199명이 음성이고 나머지 26명은 검사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을 포함해 현재 경남에서 570여 명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고 천 4백여 명이 자가격리 중입니다.

경상남도는 오늘 18개 시·군 부단체장이 참석한 영상회의를 열고 거리두기와 마스크 착용 등 휴가철 방역 수칙 준수 점검과 행정지도를 강화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차주하입니다.

촬영기자:이하우/그래픽:조지영
  • 경남 추가 확진 2명…지역감염 주의
    • 입력 2020-08-15 22:06:47
    • 수정2020-08-15 22:12:58
    뉴스9(창원)
[앵커]

경남에서는 오늘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2명이 발생했습니다.

서울에서 KTX 열차로 이동해 창원에 온 20대 여성과 인도에서 입국한 양산 40대 남성입니다.

차주하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경남의 코로나19 추가 확진자는 2명입니다.

168번 확진자는 서울에서 머물다가 창원 자택을 찾은 20대 여성입니다.

지난 13일 밤 10시 10분 서울역에서 KTX를 타고 어제(14) 새벽 1시쯤 창원역에 도착했고, 가족의 차를 타고 자택으로 이동했습니다.

창원경상대병원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받고 양성으로 확인돼 마산의료원에 입원했습니다.

함께 사는 가족 5명은 모두 음성으로 확인됐습니다.

[김명섭/경상남도 대변인 : "8월 13일 22시 10분 서울역에서 출발한 KTX산천423 1호 열차를 이용하신 이용자께서는 가까운 보건소를 방문해 검사 등을 받아주시기를…."]

169번 확진자는 양산에 거주하는 40대 남성으로, 오늘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지난달 업무를 위해 인도에 방문했고, 어제(14일) 인천공항으로 입국해 해외입국자 전용 리무진과 KTX를 타고 울산역으로 이동한 뒤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받았습니다.

현재까지 경남의 누적 확진자는 166명이며, 이 가운데 9명이 마산의료원과 진주 경상대병원에서 치료 중입니다.

부산기계공고 집단 발생과 관련해 경남 접촉자와 동선 노출자는 225명으로 확인됐고 이 가운데 199명이 음성이고 나머지 26명은 검사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을 포함해 현재 경남에서 570여 명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고 천 4백여 명이 자가격리 중입니다.

경상남도는 오늘 18개 시·군 부단체장이 참석한 영상회의를 열고 거리두기와 마스크 착용 등 휴가철 방역 수칙 준수 점검과 행정지도를 강화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차주하입니다.

촬영기자:이하우/그래픽:조지영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